E,AHRSS

니카이도 요리코

last modified: 2015-01-31 23:22:26 Contributors

二階堂頼子 / Yoriko Nikaidou

Yoriko_Nikaidou.jpg
[JPG image (Unknown)]


Contents

1. 개요
2. 작중 행적


1. 개요

체포하겠어의 등장인물. 국내판 이름은 단순미. 성우는 코자쿠라 에츠코, 더빙판은 지미애/김아영.[1]

2. 작중 행적

23세이며, 신장은 155cm. 안경 속성으로, 로컬라이징 이름에서처럼 정말로 단순하기 짝이 없는 성격으로 그냥 보케.

남의 연애 및 사생활 파헤치기, 별 것 아닌 소문을 부풀려서 퍼뜨리기 등 아주 고약한 취미를 일삼아 사람들을 곤란하게 하는 트러블 메이커이며, 처음에는 단순 오해로 끝나는 경우가 많았으나 가면 갈수록 점점 의도성이 짙어진다.(...) 주 피해자는 코바야카와 미유키나카지마 켄. 그러나 항상 츠지모토 나츠미에게 걸려서 털리곤 한다.

경찰의 기본 업무인 수사 및 검거에 관한 능력은 평균 이하이지만, 그 대신 엄청난 강운의 소유자이다. 어느정도냐면 무서워서 감고 쏜 이 전탄 명중하는 괴악한 사격 성적을 냈고, 오로지 연필굴리기 만으로 필기 시험에서 1위를 하는 등 그야말로 으로 시작해서 운으로 이루어진 결과로 경찰학교 수석졸업이라는 후덜덜한 스펙을 지니게 되었다. 작중에서도 자기와 관련된 사건들은 모두 운빨로 이겨낸다.(...)

경찰학교 동기인 사가미오노 치에와 여러가지 대결을 하곤 하는데, 결과적으로 항상 요리코 쪽이 더 큰 공을 세워 치에를 열폭하게 만든다.[2] 일례로 치에와 교통법규 위반자 검거 경쟁을 하던 중 유치원생의 도로횡단을 지도한 것이 지역 주민과의 교류를 소중히 여기는 자세로 받아들여져 감사관으로부터 특별상을 받기도 했다.

여담으로 원작에서는 어린 시절 "야점(夜店)의 요리코"라는 별명으로 불렸다고 한다.

OVA에서는 주로 사무를 담당했으나, 아오이 후타바의 파트너로 활약하기도 했다.
----
  • [1] 지미애는 투니버스 방영판과 DVD 극장판, 김아영은 애니맥스 극장판의 성우를 맡았다.
  • [2] 대결 자체는 치에의 승리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