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눈사람

last modified: 2018-11-20 04:14:11 Contributors

Contents

1. 눈을 뭉쳐 사람의 형태로 만든 것
1.1. 눈사람 속성의 캐릭터
2. MBC에서 방송된 수목 드라마
3. 개인 출판사


1. 눈을 뭉쳐 사람의 형태로 만든 것



SNOWMAN/ゆきだるま

눈싸움과 함께 을 이용한 가장 대중적인 유희(?)다. 눈을 동그랗게 뭉쳐 눈 뭉치 두 개를 만든 후 위는 머리, 아래는 몸통으로 삼아 윗부분에 이나 주위의 검은 것을 이용해 이목구비를 만든다. 나뭇가지 같은 길죽한 것으로 팔을 만들기도 하며, 모자목도리, 장갑을 이용해 데코레이션을 하기도 한다.


서양에서도 동그란 눈덩이로 제조하는 것은 비슷하지만, 그 덩이는 3개가 되며 주로 당근로 삼는다.
동양과 서양의 눈사람의 차이점을 잘 살펴보면 동서양 사람들의 외모적 특징이 잘 드러난다는 걸 알 수 있다. 예를 들어 동양 눈사람은 눈은 그냥 일직선, 코도 일직선이면 서양에선 눈은 단추를 붙여서 크게 만들거나 코도 당근을 꽂아서 뚜렷하게 만든다든가, 몸통도 눈덩이 3개가 필요하다든가.



nsrm.jpg
[JPG image (Unknown)]

이런 잘 만든 눈사람도 있어서 충격을 선사한다.#

만든 사람의 순수한 의도와는 다르게 눈사람은 대부분 비참한 최후를 맞이하게 되는데, 보통 하루가 가기도 전에 동네 심심한 사람이나 초딩에 의해, 두 개가 나란히 있을 때는

couple_break.jpg
[JPG image (Unknown)]


어느 솔로부대에 의해 발길질 상대가 되어 몸체가 산산조각이 나거나 흙투성이가 되어 처참한 몰골이 되어버린다. 어찌어찌 목숨을 부지해도 날씨가 따뜻해지면 녹아내려 결국 물이 되어버린다. 조그마한 것은 냉장고에 보관하기도 하지만, 겨울이 끝날쯤 되면 냉장고 정리할 때 내다 버린다.
역으로 날씨가 추워져 버리면 그대로 얼음덩이가 되며 특유의 견고함으로 잘 깨지지도 않는 애물 덩이로 변한다.

결국에는 어떻게든 사라져 없어진다는 점 덕분에 인생이 유한하고 무상함을 알려준다거나 하는 식으로 철학적인 메시지를 발견하는 경우도 있다. 눈사람의 최후라는 주제로 찍은 사진이 화제가 된다거나 하는 식으로.

세계에서 제일 작다는 눈사람 근데 재료가 눈이 아니잖아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눈사람을 만드는 것이 우상숭배인지의 여부로 논쟁이 벌어지기도 했다. #

1.1. 눈사람 속성의 캐릭터

2. MBC에서 방송된 수목 드라마

MBC 수목드라마
삼총사 눈사람 풍당당 그녀

공효진, 조재현, 오연수, 김래원 등 출연. OST인 서영은의 "혼자가 아닌 나"는 대중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다.

3. 개인 출판사

유원목이라는 작자가 운영하는 출판사. 주소는 여기. 자세한 사항은 아마존에게 바치는 노자 항목 참조.

----
  • [1] 엄밀히 말하자면 얘는 그냥 (...)이고, 눈사람들을 자기 수하로 쓴다.
  • [2] 이름은 예티가 모티브이나 디자인은 아무리 봐도 눈사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