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녹정기

鹿鼎記

Contents

1. 개요
2. 줄거리
3. 등장인물
3.1. 위소보의 가족
3.1.1. 위소보의 일곱 부인 (대체로 나이 순)
3.2. 청나라
3.3. 오삼계 세력 (평서왕부)
3.4. 천지회
3.5. 대만 정씨 집안
3.6. 명왕조 혹은 그와 관련이 있는 인물들
3.7. 목왕부
3.8. 룡교
3.9. 청량사와 소림사
3.9.1. 오대산 청량사
3.9.2. 소림사
3.10. 화산파
3.11. 주요 조연
3.12. 기타


1. 개요

41_4.jpg
[JPG image (Unknown)]
42_2.jpg
[JPG image (Unknown)]

43_2.jpg
[JPG image (Unknown)]
44_4.jpg
[JPG image (Unknown)]


김용 최후의 장편소설. 배경시대는 초 강희 연간.

김용 문학의 최고 걸작으로 평가 받으나 정통 무협 작품은 아니다. 일단 주인공이 무림의 고수가 아닐 뿐더러 정의롭지도 않은 안티 히어로에 가깝기 때문이다. 그러나 무협적인 요소를 빼고 생각하면 시대소설의 걸작이다. 당대의 시대상과 실제 인물, 역사적 사건을 작가의 허구적 상상력과 절묘하게 엮어 낸 솜씨는 가히 신필이라 할 수 있다.

제목의 '녹정'(鹿鼎 - 사슴과 솥)[1] 은 정치, 권력을 말한다. 소설 상의 프롤로그에 해당하는 부분에서 한 학자와 아들의 대화를 통해 사슴은 중원 대륙을 솥은 황제를 뜻한다는 사실이 나온다. (주 왕실의 종묘에 구정이라는 솥이 있었는데 무게가 5천근에 달했다고 한다. 이것을 들어올린 자는 제왕이 된다는 전설이 있었는데, 실제로 전국시대 진나라의 무왕 (소양왕의 형)이 객기를 부려 이 구정을 들어올리려 하다 깔려 죽고만다...) 소설의 배경이 명말청초의 혼란기를 지나 청 왕조의 안정기로 들어서려는 와중에 권력의 정통성과 진정한 통치에 대한 회의가 충만한 시대상황, 그리고 정통 한족 왕조, 한인에 대한 김용 나름의 정의, 확장 등을 읽을 수 있다.

이 소설의 가장 큰 매력은 위소보라는 독특한 주인공에게 있다. 위소보는 탐욕스럽고 게으르며 여색을 밝힐 뿐만 아니라 무공 수준까지 낮은 안티 히어로이다. 김용의 다른 작품에서 곽정[2]이나 가락[3]같은 주인공은 정의로울 뿐만 아니라 외적의 침입에서 한족을 지키는 영웅으로 나온다. 그러나 위소보는 정반대로 감각적 쾌락을 탐하고 외적에게 아첨을 한다 (그렇지만 친구에 대한 의리를 지키기 위해서 목숨을 아끼지 않는다). 작품 전체적인 분위기도 중화사상이 쩌는 김용의 이전 작품과도 많이 다르고, 세상에 절대선이나 절대악이 없다는 사실도 잘 반영하고 있다. 작품 후반부에 가면 위소보의 입을 통해 등소평처럼 '흰 고양이이든 검은 고양이이든 쥐만 잘잡으면 된다'라는 식의 말을 할 정도.

단, 개성이 넘치면서도 매력적인 주인공과 주변인물들이 이 소설을 읽는 독자에게 큰 즐거움을 안겨주는 계기가 되기는 하나, 이 소설을 높게 평가하는 비평가들은 등장인물보다는 소설의 구조에 더 큰 의미를 두는 경우가 많다. 이 소설은 분명 무협이지만 주인공은 영웅호걸이 아니고, 무도 협도 갖고 있지 못한 인물이다. 또한, 분명 역사적 배경에 상당히 충실한 소설이지만 결코 역사소설이라고 할 수도 없다. 결국, 이 소설은 역사적인 가상의 이야기 속에서 펼쳐지는 무협인 동시에 반무협인 소설이라는 것. 김용의 이전 작품들은 분명 역사적으로 분명한 배경을 두고 있으나, 역사의 이야기와 주인공의 이야기가 별개로 진행되는 경향이 있었던 데 비해 녹정기에서는 주인공의 이야기가 역사의 흐름에 발맞추어 진행되고 있으며, 분명 주인공의 영웅적인 활약상을 보여주는 이야기지만 주인공은 전혀 영웅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런 면 때문에 이 소설은 기존의 무협에 대한 강력한 반명제이자 새로운 시도로써 성공한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게 된 것. 사실 김용의 경우 비평가들 사이에서는 '좋은 작가이기는 한 데, 다소 고평가된 면이 있다'는 평을 받는 경우가 많다. 특히 김용의 대표작인 조삼부곡같은 경우 서사와 갈등 구조가 지나치게 단순하다는 점에서 이름값에 비하면 조금 부족한 작품이라는 평을 받는 경우가 많은데... 그런 비평가들의 경우에도 보통 녹정기나 천룡팔부를 들이대면 그냥 납득한다. 역사적인 가상의 이야기 속에서 시정잡배인 주인공의 영웅적 활약상을 그려낸 반무협적인 무협인 녹정기와 3인의 주인공에게 각각의 욕망과 갈등요소를 부여하고 이들의 행동을 직조하여 전체적인 이야기를 구성하는 천룡팔부를 통해 보여준 김용의 구성능력이 그만큼 탁월했다는 것.

내용은 김용 소설 사상 최고의 개잡종(협객행의 개잡종하곤 다르다. 그놈은 이름이 개狗잡종이다) 위소보가 어찌어찌 하다 황궁에 들어가서 청나라 강희제의 총애를 받고 출세 가도를 달리는 동시에 어찌어찌하다 청나라에 반역의 뜻을 품고 있는 영웅들의 모임인 천지회의 간부가 되더니 마지막에 꽃같은 마누라 7명을 얻어 은거하며 잘 먹고 잘살게 된다는 석세스 스토리(응?). 특히 위소보의 일곱 마누라는 오늘날의 모에계 캐릭터들과 견줘봐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개성파 캐릭터들이 잘 갖춰져있어서 그대로 에로게를 만들어도 될 정도. 메이드, 유부녀(+네토리), 여동생, 누님, 츤데레, 얀데레까지... 역시 신필 오오... 도전해보자

말그대로 시정잡배에 불과한 주인공이 역사적인 사건들을 척척 해결하면서 영웅호걸들을 골탕먹이는 통쾌함이 독자로 하여금 타르시스를 느끼게 한다. 김용의 다른 작품인 벽혈검과 설정을 공유하여, 벽혈검의 등장인물 중 많은 수가 녹정기에도 엑스트라로 등장한다. 신조협려소오강호에서 언급되는 인물 검마 독고구패가 징굉대사를 통하여 언급되기도 한다. 사조영웅전신조협려에 나오는 서독 구양봉위소보가 자주 쓰는 화시분을 만들었다고 하고.

매체로는 영화와 만화가 있다. 영화로는 주성치 주연에 임청하, 오맹달등의 출연하는 1992년작과 양조위 주연의 1994년작[4] 등이 알려져있다. 만화 쪽 작가는 임정덕(만화 '영건'의 작가). 드라마도 있는데, 이 중 TVB에서 1984년에 제작한 판본이 국내에서 가장 유명한데, 유덕화양조위가 주연에 주제가는 장국영이 불렀다는 사실에서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게임으로도 있다. RPG로 2편까지 있는데 2편은 원작과는 달리 위소보 본인이 강해질수도 있지만, 아무래도 마누라들이 더 세니(...)

2. 줄거리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주인공 위소보는 재치가 번뜩이고 교활하고 말빨이 있는 동시에 게으른 개구장이 소년이다. 배경은 청나라 초기로 위소보는 양주 지방의 기녀원에서 기녀 위춘방의 아들로 태어났다. 중이병스런 치기로 위소보는 모십팔을 따라 북경으로 올라가며 많은 사건을 겪는다. 북경에서 위소보는 황궁의 태감이자 고수인 해대부에게 납치되어 황궁에 들어갔다가, 기지를 부려 해대부의 눈을 멀게 하고 태감 행세를 한다. 위소보는 황제에게 진상되는 음식을 훔쳐먹다가 소년황제 강희제를 만나게 되고, 황제인줄도 모르고 까불다가 소년황제와 우정을 쌓는다.

강희제를 도와 황권을 위협하는 만주고관 오배를 제거한 위소보는 한떼의 무림인들에게 납치를 당한다. 그들은 반청복명(反清復明 - 청나라를 뒤엎고 명나라를 되찾음)의 뜻을 가진 무림인들의 모임인 천지회의 군웅들이었고, 많은 한인들을 해친 오배를 죽이려고 왔다가 오히려 오배를 죽인 위소보를 납치해 온 것이었다. 그곳에서 위소보는 천지회의 총타주+대만정씨왕조의 군사+절대고수인 진근남을 만나게 되고 진근남의 제자가 된다. 진근남은 위소보를 천지회 청목당의 향주로 임명하고 다시 황궁에 돌아가 청나라 정부의 움직임을 정탐하게 한다.

이후 위소보는 강희제를 위해 많은 일을 해결하는 동시에 천지회와 반청복명의 뜻을 가진 많은 무림인들을 도와준다. 그 와중에 신룡교의 본산 신룡도로 또 납치되기도 하는데 그곳에서도 위소보는 어려움에 빠진 신룡교주 부부(안통소전)를 도와주고 아첨을 하여 신룡교 백룡사에 임명된다. (그야말로 행운과 아첨의 제왕)

위소보는 작품 내내 강호 제일이라할수 있는 다양한 인물들을 사부로 삼았지만[5] 천성이 게을러 제대로된 무공은 하나도 배우지 못한다. 이렇게 무공이 약해도 타고난 머리빨과 행운(즉 주인공 보정), 그리고 야바위으로 위기를 헤쳐 나가며 엄청난 일들을 해낸다. 일단 강희제를 도와 오배를 실각시키고, 중이 되어버린 강희제의 아버지 순치제를 찾아내어 온갖 위험에서 구해내며, 룡교를 제거하고, 오삼계와 동맹을 맺었던 몽골 등을 회유하여 오삼계를 약화시키며, 군대를 이끌고 국경을 침략한 러시아를 격퇴시키고[6] 국경을 확정짓는 조약을 맺는다. 이 와중에 강희제의 목숨을 연거푸 구해준 것은 덤. 심지어는 러시아의 공주 소피아 알렉세예브나의 정부가 되어 그녀가 러시아를 지배하는 것을 도와주기도 한다. 뿐만 아니라 시랑과 같은 좋은 장수들이 출세할 수 있는 길을 터 주어, 강희제가 대만오삼계 등을 정벌 수 있게 도와준다. 이러한 공로로 위소보는 벼슬이 일등 공작 녹정공에 이르게 된다.

이렇게 위소보는 강희제를 위해 청나라에 좋은 일을 하는 동시에, 강호의 많은 친구들(대부분이 청나라 입장에서는 반란군)에게 의리를 보여준다. 청의 시위나 군관들을 속여 청나라 조정에 잡힌 많은 호걸들을 구출하고, 천지회와 목왕부 사이의 분란을 중재하며, 야바위를 부려 사부이자 천지회의 총타주인 진근남을 비롯한 많은 무림인들을 위기에서 구해줄 뿐만 아니라, 탐관오리를 혼내주기도 한다. 이러한 의리를 통해 위소보는 강호에 명성을 얻는다.

작품 속에 수많은 에피소드들이 있지만 그 중에 십이장경(四十二章經)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기묘한 일들은 작품 초반부터 후반까지 계속해서 등장한다. 사십이장경은 본래 불교경전인데, 청왕조의 창업자들은 총 8권의 사본을 만들어 만주팔기에 하나씩 나누어서 가문의 보물로 삼았다고 한다. 사실 이 8권의 경전에는 청의 군대가 중원 대륙을 차지하는 과정에서 약탈한 막대한 양의 재보를 숨긴 위치와 풍수지리적으로 청나라 황실의 행운의 원천이라는 용맥(龍脈)의 위치에 대한 정보가 숨겨져 있다. 작품 내내 온갖 쟁쟁한 등장인물들이 각자의 이유(보물을 얻기 위해서, 청의 용맥을 끊어버리기 위해서, 아니면 책을 모두 모아 불살라 용맥을 지키기 위해서)로 이 책을 쫒는데, 최종적으로 이 책들을 모두 득템한 것은 주인공 위소보... 그리고 보물과 용맥이 위치한 곳은 공교롭게도 작품의 제목이자 위소보의 관직 이름(녹정공)과도 같은 헤이룽장 성의 녹정산(鹿鼎山). 위소보는 원래 돈을 탐하는 인물이지만, 이때만큼은 의외로 혹시나 보물을 파다가 가장 친한 친구인 강희제의 용맥을 건드릴까봐 보물의 위치를 찾고도 쿨하게 그만둔다 이미 그전에 긁어모은 돈이 많으니까.

본성이 재물과 여색을 좋아하는 터라, 위소보는 탐관오리 짓을 해서 막대한 재산을 불리고 이런저런 사정으로 각자 다른 매력이 있는 일곱명의 미인을 만나 결국은 일곱명 전부를 마누라로 삼게된다 (인생의 승리자).

그러나 위소보의 위태위태한 이중생활은 결국 망했어요 상태가 된다. 배신자의 첩보로 강희제는 위소보가 천지회의 청목당 향주라는 사실을 알게되고 위소보에게 천지회를 말살하도록 종용한다. 어린 시절부터 가장 친한 친구였던 강희제의 말을 따르지 않으면 위소보가 반역자가 되고, 그렇다고 강희제를 위해 천지회를 공격하면 친구들을 배신하게 되는 것이었다 (결론은 일본을 공격한다... 아니면 고자되기). 딜레마의 고민 끝에 위소보는 천지회의 군웅들을 빼돌려 도망친다. 이 와중에 위소보의 사부 진근남은 충성을 바쳤던 정극상에게 목숨을 잃는다. 그러나 강희제는 여전히 위소보를 친구로 생각하여 북경으로 돌아오도록 해준다. 강희제는 계속 위소보가 천지회와의 인연을 끊고 반란군을 잡도록 하려 하지만 위소보는 끝까지 응하지 않는다. 반면에 강호에는 위소보가 진근남을 죽였다는 소문이 돌고[7] 강호의 인물들은 위소보를 의심의 눈으로 보기 시작한다.

위소보는 두 배를 동시에 딛고 서있을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닫고, 막대한 재산과 일곱명의 꽃과 같은 마누라를 데리고 조정과 강호를 모두 떠나 은둔한다. 이후 위소보의 소식을 들은 자는 없었으며, 강희제는 강남 지역으로 (위소보의 고향인 양주가 강남 지방에 있다) 위소보를 찾아 여러 차례 순행을 가지만 결국 그를 찾지 못했다고 한다.

3. 등장인물

3.1. 위소보의 가족

  • 위소보(韋小寶) - 주인공
  • 위춘방(韋春芳) - 위소보의 어머니. 양주에 있는 여춘원이라는 기녀원의 기녀이다.

3.1.1. 위소보의 일곱 부인 (대체로 나이 순)

  • 소전(蘇荃) - 원래 룡교의 교주 안통의 부인이었다. 맡고 있는 모에 포지션은 유부녀 플러스 네토리. 교태가 뚝뚝 떨어지는 미인이고 머리가 대단히 명석할 뿐만 아니라 일곱 부인 중에 가장 고수이다. 작품 후반부에 신룡교의 배신자 위소보를 잡기 위해 기녀로 변장하였다가 오히려 기녀원 출신인 위소보에게 정체를 간파당한다. 위소보는 소전에게 몽혼약이 든 술을 권하여 기절시킨다. 결국 기절한 그녀는 방이, 증유, 목검병, 아가, 쌍아와 다 함께 위소보에게 붕가붕가를 당한다. 이후 신룡교가 파괴당하고 위소보와 재회했을 때 위소보에게 따듯하게 대하는데 그 이유는 바로... 소전은 홍안통을 떠나 위소보를 따르고 위소보를 잘 보필한다. 원래 홍안통의 강요에 의해 원하지 않은 결혼을 했었다고 한다.
  • 방이(方怡) - 목왕부 유대홍의 제자. 맡고 있는 포지션은 누님 모에와 약한 네토리. 일곱 중 가장 공부는 많이한 듯 하다. 사형 유일주를 사랑하여 장래를 약속한 사이다. 강희제를 암살하러 다른 목왕부 사람들과 함께 황궁에 들어왔다가 상처를 입고 위소보에게 구출된다. 위소보는 각종 방법으로 방이를 희롱하고 위소보의 부인이 되겠다는 맹세를 받아내려 하다가 유일주에 대한 굳은 마음을 보고 포기하려고 하는데...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유일주의 소인배스러운 면모가 드러나면서 방이의 마음이 점차 흔들린다. 이후 룡교에 납치되어서 위소보를 속여 잡아오라는 명령을 받아 아주 충실히 실행하는데... 하지만 미인에게 대인배인 위소보는 방이가 어쩔수 없는 상황이었다는 것을 이해한다. 이후 소전의 도움으로 방이를 구한다.
  • 건녕공주(建寧公主) - 강희제의 여동생. 작품이 진행되면서 실제로는 강희제의 친동생이 아니라는 사실이 밝혀진다 실제 역사로는 고모. 일곱 부인 중에 SM얀데레를 맡고 있다...(그리고 네토리도). 다른 사람의 몸에서 피가 나도록 고통을 주는 것을 좋아하지만 그 이상으로 자신이 고통을 받는 것을 좋아한다. 감히 황제의 여동생에게 고통을 줄 수 있을만한 인물이 누가 있겠냐만은 위소보는 이것을 해낸다 오오 주인공 오오... 강희제는 건녕공주를 운남의 응웅에게 시집을 보내는데 위소보가 이 행렬의 책임자가 되어 따라가던 도중 그만 건녕공주와 끝까지 가버린다. 이후 오응웅을 고자로 만들어 버리고 위소보와 계속 만나다가 결국 임신을 한다. 위소보가 천지회 군웅을 이끌고 도망칠때 건녕공주를 같이 데리고 가는데, 이후 대인배 강희제는 위소보와 건녕공주 사이의 결혼을 인정해 준다.
  • (曾柔) - 포지션이 무척 애매하지만 굳이 말하자면 여동생성격? 일곱 부인 중에 성격이 가장 부드러운 듯 하다. 다른 부인들과 모에 캐릭터가 겹치는데 상대적으로 등장이 적다보니 뭍혀버린다... 지못미. 청나라 장군(위소보)을 암살하러 왔다가 위소보를 만난다. 원래부터 착하고 순진한 성격으로 위소보를 잘 따른 편. 위소보가 도박을 통해 그녀를 탈출시켜준 뒤에도 계속 위소보가 준 주사위를 갖고 있었고 그로 인해 플래그 성립. 공략이 너무 쉬워서 아쉬운 캐릭터.
  • 아가(阿珂) - 이자성원원의 딸. 전부 미인인 일곱 부인중에 가장 미모가 뛰어나다. 위소보가 아가를 처음 보았을 때 가슴이 뛰어서 정신을 못차릴 정도. 맡고 있는 포지션은 미모네토리 아니 이놈의 주인공이 뺏은 여자가 몇명이야. 이후 위소보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그녀를 가지려고 하는데, 공교롭게도 아가의 사부인 구난사태가 위소보가 사부가 되면서 고생길이 열린다. 구난사태는 원수의 딸인 아가를 어릴 때 뺏어와 제자로 삼았고 큰 애정을 주지는 않은 것 같다. 그래서 구난사태가 작품 최고수 중에 한명이지만 아가의 무공은 위소보에 비해 조금 나은 정도이다. 대만의 귀공자 정극상에게 홀딱 반해있지만 그의 진정한 면모가 드러난 이후 그를 떠난다 (사실 근본적인 이유는 바로 위소보에게 겁탈 당한 후 소전과 같은 이유).
  • 쌍아(雙兒) - 원래 장씨 집안의 어린 하녀였지만 위소보가 오배를 죽여 장씨 집안의 원한을 풀어준 뒤, 장씨 집안의 선물로 위소보의 하녀가 된다. 어리지만 무공의 제법 뛰어나서 위소보의 경호원 역할을 한다. 맡고 있는 포지션은 메이드투희. 위소보에게 헌신적이어서 위소보가 위험에 빠졌을 때 목숨을 아끼지 않고 그를 보호한다. 위소보도 그녀를 매우 아끼며 자신의 보배라고 생각한다. 일곱 부인 중에 위소보를 가장 잘 이해하고 있는 부인이다.
  • 목검병(沐劍屏) - 검성의 여동생이자 지금은 망해버린 목왕부의 금지옥엽. 맡고 있는 포지션은 여동생천연. 일곱 부인중에 가장 어리고 너무 순진해서 위소보와 검열삭제를 한 뒤에도 아기는 결혼식을 올려야 태어나는 줄 안다. 천지회 청목당와 목왕부 사이에 분쟁이 생기자, 비밀카드로 천지회에 의해 납치되어 왔다가 위소보를 만난다. 이후 위소보와 콩닥콩닥하다 정이 든다. 방이와 함께 룡교에 납치되어 강제로 가입된다.

3.2. 청나라

  • 강희제(康熙帝) - 청나라의 황제. 어릴때부터 위소보와 굳은 우정을 다진다. 위소보와 처음 만났을 때는 무려 황제도 못알아보는 위소보에게 소현자(小玄子)라는 가명을 써서 태감 행세를 했다 내가 고자라니. 총명하고 백성을 아낄뿐만 아니라 개념도 제대로 박혀있는 먼치킨 황제. 위소보를 신임하여 많은 일을 맡기지만 동시에 위소보가 어떤 인물인지 정확하게 꿰뚫고 보고 있다.
  • 동악비 - 강희제의 어머니이자 순치제의 후궁. 작품이 시작하기 전에 이미 가짜 태후 동주에 의해 죽임을 당했다.
  • - 납치된 히로인
  • 오배(鳌拜) -
  • 강친왕(康親王) 걸서(傑書/杰书) - 실존인물
  • 액도/소어투(索額圖) - 실존인물
  • (多隆) - 어전시위총관. 현대로 치면 경호실장. 외공을 극강까지 익힌 고수이고 강희제에게 충성스러운 신하이다. 위소보의 관직이 어전시위총관이었는데 다륭과도 친밀하다. 위소보에게 잘 대해줬지만 결국... 그래도 마지막에는 어영부영 훈훈하게 잘 마무리된다.
  • 해대부(海大富) - 황궁의 나이든 태감. 위소보를 납치하여 황궁에 데려온다. 전대 황제인 순치제의 충복이었고 상당한 무술 고수이다. 순치제의 명에 따라 비밀리에 동악비의 죽음에 대해 조사하다가 가짜황후 동주에게 죽음을 당한다. 위소보에 의해 눈이 멀지 않았다면 이때 모동주를 이겼을 것 같다. 절대선을 보이는 인물은 아니지만 나름 충실하게 살고 있었는데 주인공때문에 죽는 셈.
  • 시랑(施琅) - 실존인물
  • 사계좌(査繼佐) - 실존인물
  • 동도뢰(佟圖賴) - 실존인물
  • 숙사하(Suksaha, 蘇克薩哈) - 실존인물
  • 오지영(吳之榮) - 실존인물
  • 도해(圖海) - 실존인물
  • 늑이금(勒爾錦) - 실존인물
  • 동국망(佟國網/佟国纲) - 실존인물

3.3. 오삼계 세력 (평서왕부)

3.4. 천지회

  • 진근남(陳近南) - 천지회의 수장이자 동녕왕국(대만정씨왕국, 연평왕국)의 군사(軍師)이다. 정의롭고 지략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천하제일의 고수 (삼국지로 치면 제갈량+조운인 셈. 치트키). 위소보를 제자로 받아들이고 무술을 알려준다 (하지만 사부가 천하제일고수여도 제자가 게을러빠져서 연습을 안하는 고로 의미가 없다 설렁탕을 사왔는데 왜 먹지를 못해). 평생 명나라의 회복과 정씨왕조를 위해 헌신했지만 마지막에 정씨왕조의 둘째왕자인 정극상에게 암습을 당해 죽는다. 실존 인물인 진영화(陳永華)를 베이스로 한것으로 보인다.
  • 륙기(吳六奇) - 강호에 철개(鐵丐)라고 불리는 호걸. 청나라를 섬겨 광동지방의 군사를 총괄하는 장군이지만, 자신의 선택을 후회하고 비밀리에 천지회에 투신하여 향주가 되었다. 쌍아의 충성심을 높이 사서 의남매를 맺고 서양 권총을 선물로 준다 [8]. 오삼계에게 속은 이랑에 의해 죽는다.
  • 윤(尹)향주 - 위소보 이전의 천지회 청목당 향주. 작품에 직접적으로 등장하지 않는데 오배에 의해 죽었다고 한다.
  • 천천(徐天川) - 강호에 팔비원후(八臂猿猴 - 여덟손이 달린 원숭이)라는 별명으로 알려져 있는 할아버지. 별호답게 손이 빠르고 민첩한 권법가이며 천지회의 연락책을 맡고 있다. 목왕부의 백씨형제와 시비가 붙어 천지회와 목왕부 사이의 분쟁의 씨앗이 된다. 위소보와 이래저래 죽이 잘 맞는 편이다.
  • 현정도인(玄貞道人) -
  • 풍제중(風際中) - 스포일러를 막기 위해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9]
  • 관안기
  • 고언초
  • 이력세

3.5. 대만 정씨 집안

  • 정성공(鄭成功) - 대만정씨왕조의 창업자. 남명의 황제 융무제에게 주(朱)씨 성을 하사 받았기에 '국성야(國姓爺)'라고도 불린다. 중국남부에서의 반청 활동이 실패로 돌아가자 당시 네덜란드 식민지였던 대만을 공격하여 빼앗아 반청활동의 근거지로 삼았다고 한다. 작품 시작시에는 이미 죽었기에 등장하지는 않는다.
  • 정경(鄭經) - 대만정씨왕조의 둘째 국왕. 멀쩡이 살아있지만 소설 내에 직접 등장하지는 않는다.
  • 정극상(鄭克塽) - 정경둘째 아들. 귀공자 답게 미남이지만, 겉만 번지르르하지 실력이 있는것은 아니고 좋은 사람이라고 볼수도 없다. 작품의 히로인아가를 우연히 만난뒤에 서로 사랑하는 사이가 되나 결론은... 작가의 미움을 받는지 갈수록 망가진다. 특히 자신이 후계자가 되는데 방해가 된다고 충신 진근남을 두번이나 기습하는 장면이 절정. 작품 후반에 정경의 뒤를 이어 대만의 국왕이 되지만 시랑이 이끄는 청군의 공격을 받고 항복한다.
  • 석범(馮錫範) - 강호에 일검무혈(一劍無血)이라고 불리는 검술의 고수이다. 정씨왕조를 섬기는 장군이자 정극상의 사부이다. 무공은 작품 최고수급이지만 행실이 오만하고 성격이 바르지 못하다. 이 항목의 다른 정씨 집안 인물들과 마찬가지로 역사상 실존인물이다.

3.6. 명왕조 혹은 그와 관련이 있는 인물들

  • 구난사태(九难) - 중년여승. 본래는 명나라평공주(장평공주는 실존인물이다.)였다. 명나라가 망할때 명의 마지막 황제 숭정제는 칼을 내리쳐 자신의 딸(구난)을 죽이고 자살하려다가 그녀의 한쪽 팔만 자르고 말았다. 작가의 다른 작품 벽혈검에 이 장면이 나온다. 벽혈검의 마지막에 목상도인에게 거두어져 철검문에 들어갔는데, 녹정기에서는 절대고수로 등장한다. 명나라의 복수를 위하여 이자성원원의 딸인 아가를 갓난아기때 납치해 데리고 길렀다. 강희제를 암살하려다가 이를 막는 위소보를 만나게 되고 위소보의 말빨에 넘어가 제자로 삼는다. 출가하여 중이 되었지만 여전히 벽혈검의 주인공 승지를 그리워하고 있다.
  • 아기(阿琪) - baby할때의 그 아기가 아니다. 이름이 아기(阿琪). 구난의 제자중에 한명이다. 상당한 미인으로 몽고의 왕자 갈이단(르단)과 결혼한다. 아가에 비해서는 못해도 상당한 미인이라고 나오지만 의외로 주인공 위소보가 건드리지를 않는다.[10] 사실 작품에는 나오지 않지만 실제 역사에서 먼 훗날 강희제가 몽고에 원정을 왔을때 갈이단이 크게 패하여 부인이 죽었다고 한다.
  • 이자성(李自成) - 스스로를 농민군의 수장이 되어(闖王)이라 칭하였다. 틈(闖)은 말이거침없이 문을 뛰어나온다는 뜻의 한자이므로 용장·맹장을 말한다. 드라마 벽혈검에선 츰왕으로 불리기도 한다. 명나라 마지막 황제 숭정을 자살로 몰아붙인 농부 출신 이자성은, 그러나 곧 북경을 내주고 서안으로 밀려난다. 그러다가 결국 청나라한테 망해 절로 숨어들게 되는 것이다.. 그러다가 결국 청나라한테 망해 절로 숨어들게 되는 것이다.

오삼계의 애첩인 진원원을 막무가내로 탐하는 이자성, 그런 실수로 부하들의 존경을 잃고 급속히 망하게 되는 것이다.

영웅은 호색이라 하고 여자 덕에 귀히 된 남자도 많으나 남의 여자가 분명한 여성을 강탈하는 것은 좋지 않다. 오삼계가 청병을 안내하며 같이 쳐들어온 것이다.

녹정기에서 보면 진원원은 오삼계의 부인으로 살며 이자성의 핏줄을 낳아 그만 숭정제의 딸인 독비신니에게 유괴 당해버린다. 그리고 이자성도 마지막엔 이 친딸을 살리려다 죽임을 당한다.
  • 원원(陳圓圓)
  • 도홍영(陶红英)
  • 이서화(李西華) - 이자성의 충성스러운 부하였던 이암의 아들. 작가의 다른 작품 벽혈검에서 이암은 이자성의 배신으로 죽는데, 그 원한으로 이자성을 죽이려고 한다. 두 작품 사이에서 어떤 일이 있었는지 나오지 않지만 진근남을 몰아붙일 정도로 고수가 되었다 (진근남이 조운이라면 이서화는 위연 정도?).

3.7. 목왕부

  • 검성(沐劍聲) - 지금은 망해버린 운남 목왕부의 후계자 (목왕부는 주원장을 도왔던 명나라의 창업공신 목영의 후손들이다). 히로인 중에 한명인 목검병의 오라버니이며 목왕부 사람들을 이끌고 있는 리더이다. 명나라가 완전히 망한 상황에도 여전히 명나라에 충성을 바치고 있다.
  • 대홍(柳大洪) - 강호에 철배장룡(鐵背蒼龍 - 강철의 등을 가진 용)이라는 별호를 가지고 있으며 목왕부 많은 사람들의 무술 스승이다.
  • 립신(吳立身) - 말을 하면서 고개를 젓는 버릇이 있어서 강호에는 요두사자(搖頭獅子)라고 알려져 있다. 심지가 굳은 호걸 타입. 오표의 스승이기도 하다. 목왕부의 여러 서람들과 함께 강희제를 암살하러 자금성에 들어왔다가 잡히는데, 이때 주인공 위소보에게 구원을 받는다. 이후 계속 위소보와 좋은 관계를 가진다. 은근히 위소보가 목검병과 이어지기를 바란다 아니 위소보의 어디를 보고
  • 일주(劉一舟) - 립신의 제자. 잘생겼으며, 히로인 중 한명이자 사매인 방이와 장래를 약속한 사이다. 하지만 진실은 목숨을 탐하는 소인배. 이후 목왕부 다른 사람들을 배신한다.
  • 오표(敖彪) - 립신의 제자. 일주와는 달리 호걸이다.
  • 백한송(白寒松) - 백한풍의 형. 두 형제는 백씨쌍웅이라고 불린다. 작품 극초반에 위소보가 모십팔과 함께 북경으로 상경하는 길에 우연히 마주친 적이 있다. 그때는 절대고수 포스를 풍기는데 사실 알고보면 작품 내에서 평범한 고수이다. 천지회천천과 시비가 붙었다가 그의 손에 죽었다고 한다.
  • 백한풍(白寒枫) - 백한송의 동생. 형이 죽은 뒤에 천천에게 복수를 하고자 한다. 이후 위소보가 나서 천지회와 목왕부 사이의 분쟁을 조정한다.
  • 소강

3.8. 룡교

  • 안통(洪安通) - 룡교의 교주. 소전의 (전)남편. 참고로 신룡교의 본진은 중국 북동부의 어느 바다에 위치한것으로 보이는 신룡도라는 에 있다. 엄청난 무공 고수이며 동시에 의약과 독물에 조예가 깊다. 지모는 제법 뛰어난 것 같은데 여러번 주인공 위소보에게 물을 먹는다.
  • 종지령
  • 장담월
  • 허설정
  • 은금
  • 무근도사
  • 고헌
  • 두타
  • 두타
  • 동주
  • 유연
  • 등병춘

3.9. 청량사와 소림사

3.9.1. 오대산 청량사

3.9.2. 소림사

  • 회총대사
  • 징심대사
  • 관대사
  • 징통대사

3.10. 화산파

3.12. 기타

  • 갈이단(噶尔丹) - 실존인물
  • 아담 샬 폰 벨 - 실존인물
  • 페르디난트 페르비스트 - 실존인물

----
  • [1] 은 춘추전국시대부터 중국에서는 해당 국가의 정치의 크기를 상징하는 한자이다. 때문에 "귀국의 鼎의 크기는 어느정도입니까?"라는 질문이 외교관계에 있어서 가장 큰 결례를 저지르는 질문 중 하나에 해당된다.
  • [2] [사조영웅전]의 주인공
  • [3] [검구은록](청향비)의 주인공
  • [4] 스핀오프 임
  • [5] 해대부, 진근남, 구난사태, 강희제... 강희제의 무공은 그럭저럭이지만 황제잖아. 심지어 소림사에서도 무공을 배운다
  • [6] 나선정벌
  • [7] 강희제가 퍼트린 것이다
  • [8] 쌍아와 위소보가 잘 되기를 바랬는데, 쌍아의 신분이 하녀라 의남매를 맺어 신분을 올려준 것이다
  • [9] 강희제에게 위소보의 정체를 일러바친 흑막. 평소 과묵하게 지내서 위소보는 그가 청나라의 끄나풀이라고 짐작하지 못했다. 진근남이 죽은뒤에야 자신의 정체를 밝힌다. 위소보를 핍박하려 하다가 쌍아저격으로 죽는다.
  • [10] 사실 여춘원 난교시 하려고 했으나 "갈이단은 나의 친구인데 어찌 내가 그의 아내를 뺏는단 말인가? 아홉수(마누라)를 다 못채우겠는가?" 라고 안한다.(...) 웃기지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