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너를 위해서라면 죽을 수도 있어

last modified: 2015-03-29 10:43:41 Contributors

きみのためなら死ねる

Contents

1. 세가에서 발매한 NDS게임
1.1. 게임 소개
1.2. OP
2. 라이트 노벨
2.1. 작품 소개
2.2. 설명
2.3. 등장인물


1. 세가에서 발매한 NDS게임

1.1. 게임 소개

일본 세가에서 2004년 12월 2일 발매한 NDS 런칭 타이틀 게임이자 해당 게임의 오프닝 테마 이름. 제작회사에서 내세운 장르는 "미니 게임 모음". 런칭 타이틀 답게 다양한 방식의 게임이 들어있다.

정식 명칭은 きみのためなら死ねる이며, 축약해서 키미시네라고 불린다. 그래서 키미시네라고 검색하면 이 항목으로 리다이렉트된다. 한국에는 키미시네를 그대로 번역해서 너죽어라는 살벌한 약칭을 가지고 있다. 너죽어라는 키미시네를 번역한 약칭으로도 이 항목에 올 수 있다.

한때 닌텐도와 못 잡아먹어 안달이던 세가가 닌텐도 게임기의 런칭타이틀을 발매한다는 소식 하나만으로도 당시에는 꽤나 충격적이었는데, 고양이와 개가 동거하고! 집단 광기!뚜껑을 열고 보니 그 미묘한 센스의 게임과 정신줄을 놓고 약을 빤 삽입곡때문에 전파계게임으로 그 이름을 드높이게 되었다.

스토리는 대략 주인공지나가던 여성에게 첫눈에 반해서 아무 생각 없이 그녀에게 대쉬하는 것이고, 주위의 캐릭터들과 함께 그의 사랑이 이루어지도록 미니게임을 통해 지원해 주는 게 플레이어의 역할이다.

이 게임의 가장 큰 특징은 그야말로 게임 내 모든 움직이는 물건들이 실루엣 처리가 되어 있다는 것. NDS의 좀 후달리는 사양에도 모노톤 실루엣 상태인 오브젝트들은 충분히 처리가 되며 2.5D에 가까운 저질 텍스쳐 활용도와 거하게 약을 빨고 만든 스토리 구성 덕분에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신장르를 구축하면서 컬트적인 인기를 만들어 냈다. 그리고 10년이 지나도록 이런 장르의 게임을 더 이상 만들어낸 회사가 없다는 걸 보면 이게 얼마나 정신줄을 놓고 만든 게임인지 알 수 있다.

후속작으로는 아기는 어디에서 와?(赤ちゃんはどこからくるの?)가 있다. 정식 후속작임에도 전작과 개미 눈꼽만큼의 연계성도 없는 제목으로 역시 괴게임으로서의 아성을 과시했다. 게다가 엔딩을 보면 놀랍게도 전작과 스토리가 이어져 있어서 여러 가지 의미로 이중 통수를 날리는 게임이 되었다. 그리고 난데없이 OP이 아니라 보스곡에 가사를 붙인 천국과 지옥이 더 유명해지고 니코니코 동화의 각종 MAD의 소재로 쓰이고 있다.

1.2. OP


★★★

おまたせようこそみなさん
오마카세 요코소 밍나상
늦었지만 인사드려요 여러분
いまから「きせき」がはじまる
이마카라 기세키가 하지마루
지금부터 '기적'이 시작돼요

キンギョを肚いたりロウソク消したり
킹교오 하리타리 요소오 케시타리
금붕어를 뱉고 양초를 끄고
コウモリ吹いたりペンキで塗ったり
코오무리 후리타리 뼁끼데 누타리
박쥐를 쫓고 페인트를 바르고
お店のカートで激走
오미세노 카또데 겍키소오
가게의 카트로 격주

成層圈がら地上へダイブ
쎙쏘껭까라 지교데 다이브
성층권에서 지상으로 다이브
怪我ひとつないぜ俺たち
켁카쿠도 츠나이데 오레타치
상처 하나 없다네 우리들은

そうですみなさんおぼえて
소데스 밍나상 오고에테
그래요 여러분 기억하세요
われらの名前は「ラブラビッツ」
와레라노 나마에와 라브 라빗
우리들의 이름은 '러브 래빗'

蟻酸を浴びたりミサイルよけたり
의산오 타비타니 미사일오 유비타니
의산을 뒤집어 쓰고 미사일을 피하고
波間で搖れたりビルから落ちたり
낫바레 이베타니 빌딩오 호시타니
파도에 흔들리고 빌딩에서 떨어지고
高速道路で前転
고소크도로데 덴젠
고속도로에서 앞구르기

大蛇の腹から緊急脱出
다이왕노 하카데 긴큐단서
왕뱀의 배에서 긴급탈출
傷ひとつない俺たち
키주 히토 츠나이제 오레타치
상처 하나 없다네 우리들은

いのちがキケンだ、いのちキケン
이노치가 키켄다, 이노치 키켄!
목숨이 위험해, 목숨이 위험!
みんなは真似しちゃ「ダメだぜ!」
밍나와 다레치챠 다메다제
여러분은 따라하면 '안 된다네!'

★★★

まだまだつづくよみなさん
마다마다 츠즈쿠요 밍나상
계속 이어집니다 여러분
「きせき」はよそくがつかない
기세키와 요측쿠와 츠카나이
'기적'은 예측조차 할 수 없죠

サソリを突いたりタキビを燃したり
사수로오 쯔이타이 타케비오 논시타리
전갈을 쪼고 장작을 태우고
ダンスでフィバーみんなでフィバー
단스데 피바 밍나데 피바
댄스로 피버 모두 함께 피버
他人のマイクで絶叫
타인노 마이크데 젠엔교
남의 마이크로 절규

暴れた牛が100匹きても
타바리가 아우시가 햐피키키테모
날뛰는 소가 100마리 오더라도
優雅に唄うぜ俺たち
유우가니 우타우제 오레타치
우아하게 노래하네 우리들은
正体不明で神出鬼沒
쇼오타이후메에데 시츄귀모쯔
정체불명에 신출귀몰
われらの名前は「ラブラビッツ」
와레다노 나마에와 라브 라빗
우리들의 이름은 '러브 래빗'

生きてく希望を夢見る勇気を
히테키모 유메니 유키보오
살아가는 희망을 꿈꾸는 용기를
微笑む余裕を愛する心を
호오에므 여유오 아이스으 고코로오
미소 짓는 여유를 사랑하는 마음을
運ぶよこの世のみんなに
하코오노 코노 요노 밍나니
전해줘요 온 세상 모두에게

大切ないのち大切にする
다이세츠나 이노치 다이세츠키 스루
소중한 목숨을 소중히 하기
粗末にしないぜ俺たち
소맛츠니 시나이제 오레타치
헛되이 하지 않네 우리들은

そうはいうけど、やっばりキケン
소우하유유케도, 야파리 키켄
말은 그래도, 역시 위험해
みんなは真似しちゃ「ダメだぜ!」
밍나와 마레치챠 다메다제
여러분은 따라하면 '안 된다네!'
★★★

半裸で絶叫、海へ、ゴー!
반라데 젱규 우미에 고
반라로 절규, 바다로 고!
全裸で恐縮、空へ、ゴー!
젱라데 공추 소라데 고
전라로 공축, 하늘로 고!

半信半疑で、陸を駆けー!
방신방이데 치요 카제
반신반의로 땅을 달려!
全身全霊、マッハゴー!
젠신젠젠 마하 고
전신전령 마하 고!

みんなの驚く顔が笑顔に変わる時に
밍나노 오도루크 카오가 에가오니 카와루토키니
모두가 놀라는 얼굴이 웃는 얼굴로 바뀔 때
われらの顔も輝ける笑顔に変わるんだ
와레다노 카오도 카가야 케루 에가오니 카와루운다
우리들의 얼굴도 빛날 거야 웃는 얼굴로 바뀔 거야

(간주)

★★★

참고로 윗부분의 별 부분에 들어가는 가사는 2ch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다음과 같다.

(゚∀゚)ラヴィ!!
( ´_ゝ`)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
( ´_ゝ`)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
('A`)ウ~ンウ~ンンンンンウ~ンウ~ンン・ン・ン
テ~ケテ~ケテケテケテン~テ~ケテ~ケテッテッテ
(・∀・)ラヴィ!!
(゚3゚)ピ~ピロリ~ピロリ~ロリ~ロリレリ~
( ´_ゝ`)(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
(゚3゚)ピ~ピロリ~ピロリ~ロリ~ロレルラロ~
( ´_ゝ`)(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ヌヌネネヌヌネノ)
('A`)ウ~ンウ~ンンンンンウ~ンウ~ンン・ン・ン
テ~ケテ~ケテケテケテン~テ~ケテ~ケテッテッテ
(゚∀゚)ラヴィ!!

이 노래의 네타[뜻]에 관해서는 누누네네송 항목 참고.

2. 라이트 노벨


대한민국라이트 노벨. 작가는 시연, 그림은 tiru가 맡았다. 노블엔진의 브랜드 창간작으로 발매된 세 작품 중 하나. 당연히 위 1번과는 아무 관련이 없다

2.1. 작품 소개

어느 날 달라붙은 이능력으로 인해 나는 인간에게 질려버렸다.
나는……사람의 마음을 들을 수 있다.
할 수만 있다면 다섯 살 그날의 시간으로 되돌리고 싶다.
그러나 평범하게 살고 싶다 한들 절대 그런 일은 벌어지지 않는다.
그러므로 내 갈망은 다른 쪽으로 변질되어갔다.
바로 평범하게 살고 싶다는 그녀를 지키는 것.
오늘도 난 생각한다. 그것을 위해서라면 나는 죽을 수도 있어, 라고.

2.2. 설명

평범하게 사는 것이 소원이었지만, 사람의 마음을 읽는 초능력을 가져 비정상적으로 살아온 비지가 평범하게 살고 싶어하는 소녀 순수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

등장하는 캐릭터가 주인공 및 주연까지 죄다 비정상[2]. 거기다 주인공의 성격이 매우 더러운데 1인칭 주인공 시점이라 문체가 굉장히 공격적이고 신경질적이다. 작품 곳곳에서 호전적인 분위기가 뚝뚝 묻어나온다. 또한 작중에서 인터넷 문화적 요소가 추가되어있기 때문에 작은 분량에 여러 가지 드립이 숨어있다.[3]

이에 대한 평은 극과 극으로 나누어지는데 대개 '실험정신을 가지고 보기에는 추천할 만하다'로 합의를 보는 편. 취향을 많이 타는 작품에도 불구하고 이렇다 할 나쁜 평가를 받지 않는 것을 보면 기본은 되어있다는 소리. 경쾌한 문장이라며 작가의 문장력을 높이 사는 사람도 여럿 있다.

스토리는 분명히 평범하게 사는 여자애 하나 지키는 것일뿐인 이야기인데, 그것에 주인공의 과거 이야기와 여주인공, 그리고 여러 인물들이 끼어들면서 마왕 이야기까지 나오며 점차 스토리가 커지는데다가 작중에서 후속작에 대한 떡밥을 대량으로 풀어놓았음에도 불구하고 단권이기 때문에[4] 불평의 목소리가 많다. 또한 작가가 대기업에 입사하고 절필했다는 이야기가 도는데, 사실이 아니다(판갤에서 떠돌던 소문). 물론 자살하지도 않았다 어느 날 갑자기 블로그의 모든 글을 지우고 "멀리, 멀리, 멀리 떠납니다"같은 글을 올리고 몇년간 잠수를 탔으니 이런 소문이 돌 만 하다. 그런데 2014년 뜬금없이 생존 신고를 했다. 그리고 2014년 2월, 노블엔진 팝에서 흐리거나 비 아니면 호우를 출간했다.

2.3. 등장인물

  • 비지
  • 순수
  • 반장
  • 닥터 페퍼 응?
  • 사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