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나는 정점이다

last modified: 2013-10-06 21:36:47 Contributors


녹두장군이랑 붙고 있을 때지만 포스의 차이가 확연하다

동인작가 '브로콜리코'가 pixiv에 투고한 포켓몬스터웹툰 '깨어진 것, 잊혀진 것'[1]에 나온 레드존내 비범한 명대사.

레드에게 '정점'이라는 별명이 붙게 되는 장면. 그 강력한 포스의 대사는 이후로도 많은 포켓몬 팬들의 뇌리에 각인되었다.

참고로 pixiv레드라는 것을 감안해서인지 작가는 pixiv 태그에 '포켓몬' 태그를 달지 않았다.


다른 동인만화 포켓몬스터 kg에서는 골드가 이 대사를 사용한다(...). 설정상 정점인 레드를 격파한 트레이너라 그런 듯.
이쪽은 붐볼의 자폭으로 피눈물 흘리며 실명이 된데다 배경으로 칠면조칠색조와 강한 불길로 인해 또다른 포스가 느껴진다.

포켓몬스터 THE ORIGIN에서는 그린이 "나는 포켓몬 리그의 정점에 있다!"라고 외친다..;;
----
  • [1] 이후 '조곡'이라는 동인지에도 수록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