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김상욱

last modified: 2015-02-21 15:38:43 Contributors

하이트 엔투스 소속 前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

출생 : 1991년 4월 2일
키/몸무게 : 173cm, 90kg[1]
혈액형 : AB형
소속 : 하이트 엔투스
종족 : 저그
ID : ZerG
별명: 숙성저그(...)
데뷔 : 2006년 온게임넷 스파키즈(現 하이트 스파키즈)입단}}}
원래는 박명수문성진에게 밀려 팀내 1.5군 정도의 취급을 받던 선수였으나, 이 둘이 스타크래프트 승부조작 사건에 연루되어 게이머 생명이 끝나는 바람에 하이트의 저그 에이스[2]가 되었다.
트위터 : https://twitter.com/HiteZerG

이경민과 함께 하이트 스파키즈 안에서 토스전 막장이 아닌 선수다.그런데 토막이 아닌 대신에 저막... 잘 한다는 토스전도 그나마 승률은 그리 좋지 않은데 상당히 불리한 상황에서 프로토스와 혈전을 벌이며 대등하게까지 가다가 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현재 부진에 빠져 있지만, 하이트 스파키즈의 현재 상황상 프로리그 엔트리에는 거의 빠지지 않고 있다. 부진의 이유로 데뷔 시점부터 꾸준하게 제기되는 문제는 플레이 스타일이 딱딱하다는 것. 자신의 생각대로 경기가 잘 풀릴 때와 말릴 때의 격차가 엄청나게 심하다.

2010년 6월 빅파일 MSL 서바이버 토너먼트를 통과하고 본선에 합류했다. 이로써 유일하게 MSL 본선에 합류한 하이트 스파키즈의 선수가 되었다. 덕분에 조지명식에서는 완전히 외톨이 신세가 되었다. 반면 대한항공 스타리그 2010 시즌2는 예선 탈락.

하지만 7월 8일에 열린 빅파일 MSL에서 박지수에게 정ㅋ벅ㅋ당하고, 패자전에서 윤용태에게 패배하며 MSL 탈락.

하이트 엔투스 소속이 된 후로 스타리그 예선을 뚫고 박카스 스타리그 2010 36강에 진출, 그리고 저저전 사상 초유의 개그무승부경기를 만드는 해프닝 끝에 최종저막을 잡아내며 명상록에서 이기면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3]
16분 경부터 온게임넷 해설진들의 주옥같은 드립이 터진다.

11월 18일에 열린 피디팝 MSL 서바이버 토너먼트에서 민찬기를 이긴 후 윤용태에게 졌으나 최종전에서 김기현을 이겨 피디팝 MSL 32강에도 진출하면서 소리소문없이 양대리거가 되었다. 프로리그에서도 개인리그만큼만 해줬다면

박카스 스타리그 2010 16강에서, 12월 8일에 기뮤난에게 패한 후 12월 15일에 구성훈에게 레프트 훅 라이트 훅 계속 얻어맞으면서 스무스하게 밀렸다. 후새드

12월 24일에 열린 박카스 스타리그 2010 16강 마지막 경기에서, 이겨도 탈락 져도 탈락이었지만 빌드자체가 불리한 상황에서 저글링 역습 한 방으로 승리를 따내고 이제동을 탈락시켜 그나마 유종의 미를 거뒀다. 각 커뮤니티 반응은 그야말로 충공깽[4]죽으려면 혼자 죽지 왜 엄한 사람을 끌여들여

12월 30일에 열린 피디팝 MSL 32강에서 전상욱을, 그리고 박지수의 은퇴로 부전승으로 승자전에 올라온 김태균을 이기고 16강에 진출하였다.

2011년 1월 8일에 열린 피디팝 MSL 16강 1세트에서 연습실에서 자기가 원사이드하게 이긴다는 팀동료 장윤철에게 저그가 자원이 말라 죽는 안습한 모습을 보여주며 패했다. 그리고 1월 15일에 열린 2세트에서 다시 장윤철에게 패하여 탈락하였다.

2011년 2월 18일 자로 갑작스럽게 은퇴했다. 군입대를 위한 은퇴라고 한다. 참고로 공익근무요원. # 이리하여 박카스 스타리그 2010 16강 진출 선수中 1명이었던 그가 스타판을 떠나면서 진에어 스타리그 예선에서 1명의 추가 통과자를 뽑기 위해 김상욱배 와일드카드전이 열리게 되는데...

엄청난 나비효과가 되었다. 가까스로 마지막 기회를 붙잡은 와카전 최종승자 허영무는 그 후로도 갖은 가시밭길을 걸은 끝에 결승까지 오르면서 가을의 전설등의 떡밥들을 안고 역대 스타리그에서도 손꼽힐 만한 흥행카드가 되어 결승전까지 올랐고 결국 허영무는 우승을 이루어 냈다. 허영무의 감사인사 이제동, 신동원, 김명운 등 저그 프로게이머들의 성적이 시원찮았던 와중에 이런 과정을 통해 가을의 전설이 일어나자 '올해의 저그는 김상욱'과 같은 드립이 나오기도 했다.
----
  • [1] 현재 키와 몸무게는 많이 달라졌을 듯?
  • [2] 하이트 스파키즈 안의 저그 게이머 중에서 방송 경험이 그나마 있는 선수가 김상욱이다.
  • [3] 3경기에서 혈투끝에 김명운은 미네랄 약 30원이 남았고 드론이 없는 상태엿으나 뮤탈은 꽤 많은 상태였으며, 김상욱은 본진 스포어 2개에 뮤탈 3마리, 드론 한마리 남은 상황에서 김명운이 김상욱의 마지막 드론을 잡아내며 결국 무승부처리. 이어전 재경기에서는 초반 빌드부터 김상욱한테 유리하게 돌아가며 공중까지 장악한 김상욱의 무난한 승리.
  • [4] 이제동의 탈락도 충격적이었지만 같은날 이영호도 탈락이 확정되었기 때문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