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기업

last modified: 2014-10-16 21:52:46 Contributors

개인이 책임을 지지 않아도, 돈을 벌 수 있는 훌륭한 구조.
- 앰브로스 비어스

Contents

1. 개요
2. 국가별 기업
3. 관련 항목


1. 개요

기업(企業, Enterprise)이란 이윤의 획득을 추구하는 생산 경제의 단위체를 말한다. 단 기업의 존재 자체는 자본주의 체제와 상관이 없다.

기업의 목표에 대해서 설명하자면, 일단 가장 근본적인 기업의 목표는 기업 그 자체의 생존이다. 기업은 으로 인격을 부여받은 법인의 형태라 일단 살고 봐야 하기 때문이다.[1] 그 다음으로 가장 자주 나오는 말이 이윤의 창출이며, 좀 더 정확히 설명하면 주주가치의 현재가치를 극대화하는 것이다. GM의 경영 컨설턴트였던 피터 드러커는 기업의 목표는 가치의 창출이라고 말하면서, 기존의 이윤을 포괄하는 더 넓은 차원의 것으로 확장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현대 사회에서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CSR)이라는 개념이 새롭게 등장했다. 기업의 이윤의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라는 운동도 간접적으로 그 연장선상에 있다.

기업은 소유와 노동의 분리를 기반으로 성립한다. 소유자(사용자)는 경영을 책임지고 노동자는 생산을 책임지면서 독립적인 경제행위를 한다. 기업이 잘 굴러가기 위해서는 자본, 노동, 토지, 경영 4가지가 필요한데 기업은 이 4가지를 구분 지으면서 생산을 책임지기 위한 존재이다.

기업의 형태가 출현하기 전에는 소유와 노동이 일치한 형태로 이루어졌다. 이를테면 가내수공업이 그 대표적인 예이다. 하지만 기업에서는 임금(월급)을 주고 노동자를 고용해서 노동자에게 노동을 전담시키는 분업체계로 돌아간다.

기업은 이윤을 추구하는 영리성을 가진다는 점에서 정부, 교회, 시민단체 등의 비영리단체와 확연히 구분된다. 기업은 이윤을 극대화하기 위해 다양한 경영전략을 세우고 이를 실천하는 주체인 것이다. 그 외에 사회적 기업이라는 개념도 존재한다.
협동조합과 구별되는 특성으로 독립성(집합성)이 있기도 하다. 기업은 그 자체로 존재하는 사실적 법인으로, 조합원 개개인의 이름을 걸고 있는 협동조합과는 확연히 구분된다.

기업이 대규모 자본을 끌어들이기 위해 주식이라는 걸 발명해내면서[2] 주식회사가 생겼지만, 대규모 자본을 원치 않는 기업들은 유한회사, 합자회사, 합명회사 등의 형태를 띠기도 한다.

3. 관련 항목

----
  • [1] 물론 국세청에 사업자등록만 하고 영업하는 비법인기업(개인기업)도 있다. 이경우 기업=개인이기 때문에, 기업의 재산의 처분이 자유롭지만(회삿돈=내돈이기 때문에 횡령 및 배임이라는 것이 없다), 자본의 한계가 명확하기 때문에 소형기업을 벗어나기 어렵다. 또한 기업이 망하면 그 기업에 대한 무한책임을 져야하기 때문에 어느정도 한계가 생기다.
  • [2] 주식이 발명된 것은 약 3000년 전인 고대 그리스, 로마 시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