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irected from page "메모리 효과"

E,AHRSS

기억 효과

last modified: 2014-11-08 23:39:10 Contributors

memory effect
記憶效果

양극 전극으로 니켈(Ni)을 사용하는 이차 전지를 충분히 방전하지 않은 상태에서 충전하면, 최대 용량에서 남아 있는 용량을 뺀 소모된 용량만 충전 가능한 용량으로 인식하는 현상. 실제로 전지의 용량이 줄어드는 것이 아니라 방전 전압이 떨어져서 용량이 줄어든 것으로 보이는 상태다.

니켈-카드뮴 전지(NiCd), 니켈-수소 전지(NiHM)는 기억 효과 때문에 소위 완충완방[1]을 반드시 거쳐야 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충전기에 완전 방전을 비롯한 배터리 관리 기능을 내장하기 시작했고, 기억 효과가 해결된 리튬 이온 전지(Li-ion), 리튬 이온 폴리머 전지(Li-ion polymer)가 도입되면서 완충완방은 옛 이야기가 되었다. 하지만 에네루프라든지 통상 건전지 규격으로 나오는 제품들 중엔 아직 니켈수소 방식을 이용한 제품이 유통되고 있으니 사용 시 주의할 필요가 있다.

단, 과충전/과방전 방지 보호 회로가 전지의 잔량을 제대로 읽어들이지 못하는 경우가 있어, 실제로 용량이 줄어든 것이 아닌데 그렇게 표시되는 경우가 있으며 이를 기억 효과로 통칭하는 경우도 있다. 이차 전지 참고.

----
  • [1] '완전 충전-완전 방전'의 준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