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그레이 팬텀

last modified: 2014-05-21 16:22:13 Contributors

Contents

1. 기동전사 건담 0080: 주머니 속의 전쟁의 등장 우주전함
2. 창세기전 3: 파트 2에 등장하는 암살집단

1. 기동전사 건담 0080: 주머니 속의 전쟁의 등장 우주전함

기동전사 건담 0080: 주머니 속의 전쟁에 등장한 페가서스급 전함. 그러니까 화이트 베이스계열 전함. 하지만 작중 비중은 그다지 없고 출격시킨 모빌슈트 편대가 캠퍼에게 전부 격추당하는 수난을 겪는다. 게다가 0083에서는 솔로몬 관함식에 참가했다가 핵탄두에 맞고 격침됐다고 한다. 그는 좋은 전함이었습니다

원래 명칭은 '트로이 호스'였으나 저작권의 문제로 개명.

제4차 슈퍼로봇대전에서 초반 전함으로 사용되기도 했다. 이때의 함장은 아가마의 오퍼레이터인 토레스(어째서??). 어차피 브라이트 노아아가마를 끌고 올 때까지 땜빵이니까 함장이건 전함이건 버려도 된다.


기동전사 건담 UC 4화에서 동급함 중 한척이 잔해만 남아 지온 잔당군 기지로 사용된다.테츠유키?[1] 여기서 자쿠 캐논이나 마라사이가 출격했다. 아무리 구식함이라도 연방군의 자랑이었던 페가서스급 함선인데, 어째서 상당히 멀쩡한 잔해로 방치된 채 지온 잔당의 기지로 사용되고 있는지는 알 수 없다. 공식 설정이 없다면 팬서비스 차원이라고 봐야 할 듯.

2. 창세기전 3: 파트 2에 등장하는 암살집단

에피소드 5 〈뫼비우스의 우주〉에 등장하는 집단. 구성인원은 3명이며, 이들의 실력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이드의 지휘 아래 유블레인, 리벤이 활동하고 있으며 전원 회색 복장과 후드, 가면으로 모습을 감추고 있다. 그런데 사용하는 무기가 어쩐지 눈에 익다.

필라이프의 총독이자 베델의 일원이 된 아슈레이와 이드가 대화를 나누는 것을 유추해볼 때, 그레이 팬텀 자체가 아르케의 고위층과 밀착되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들의 활동은 악의 축이라 할 수 있다. 필라이프의 도어 기동 장치이자 상징과도 같은 옐마린을 훔쳤으며, 필라이프에서 벌어지는 브레인 엠티 사태 또한 이들이 벨로스사에서 바이러스를 훔쳐 고의적으로 유포한 것이다. 또한 글로리에서는 손 나딘을 암살해 그 모든 책임을 로드에게 전가함으로써 아델룬에 의한 학살을 방조, 사실상 자유도시 건설을 무산케 했다. 종국에는 베델리른인 준 레오파드가 이들에 의해 암살당한다.

베라모드 일행도 이들에 의해 붙잡힌 적이 있다.이들이 샤크바리를 못 알아봤다면 꼼짝없이 죽을 뻔했다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이들의 정체는 데미안 폰 프라이오스(이드)와 마리아 카진스키(유블레인), 유진 루돌프만(리벤). 이들은 살라딘의 유지를 이어 아르케의 코어에 많은 양의 영자를 축적하기 위해 이러한 짓을 벌인 것이었다. 이들이 옐마린을 훔친 것은 오딧세이가 아르케의 코어를 부수면서 생겨난 안타리아 성단 전 생명체의 영자가 하나로 모인 거대 영자체를[2] 담기 위한 매개체로 쓰기 위해서였다.

베라모드는 이들에게 붙잡힌 이후로 그레이 팬텀을 크게 경계하고 있는데, 그것 때문에 결국 크고 작은 충돌과 여러 사람들의 희생이 뒤따랐다. 그런데 데미안은 그걸 보고도 운명 타령.

데미안 사후 마리아와 유진은 베라모드의 밑으로 들어간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