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갤럭시 S4

last modified: 2017-08-21 00:58:54 Contributors


GS4_B.jpg
[JPG image (Unknown)]
GS4_W.jpg
[JPG image (Unknown)]
블랙 미스트 화이트 프로스트
표준 LTE 모델 삼성전자 SHV-E300K 고객지원 사이트
LTE+ 및 캐리어 어그리게이션 모델 한국 삼성전자 SHV-E330S 공식 사이트

Life Companion
삶의 동반자

Contents

1. 개요
2. 사양
2.1. 갤럭시 S4 3G / LTE / LTE+ / Duos
2.2. 파생 모델
3. 상세
3.1. Google Play Edition
4. 추가 기능
4.1. S뷰 커버
5. 출시
5.1. 한국 출시
5.2. 판매량
6. OS 업그레이드
6.1. 4.3 젤리빈
6.2. 4.4 킷캣
6.3. 5.0 롤리팝
6.4. 유저들의 개발
7. 논란
8. 기타
9. 공개 전 루머


1. 개요

삼성전자가 2013년 3월과 9월, IFA 2013에서 각각 공개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2013년 3월에 WCDMA 모델과 표준 LTE 모델이 공개되었고, 2013년 9월에 LTE+ 모델이 공개[1]되었다. 갤럭시 S III의 후속작이다. 개발 코드네임은 Altius.[2] 기기명은 GT-I950X.

2. 사양

  • 사양이 두 가지 이상으로 나뉘는 경우, 한국 내수용 사양에 해당되는 부분에 노란색 바탕으로 표기.
    • LTE Cat.4 지원 모델 중, 한국 내수용 사양에 추가적으로 해당되는 부분에 하늘색 바탕 및 글씨로 표기.
    • LTE 모델 중, 한국 LG U+ 모델 사양에 추가적으로 해당되는 부분에 분홍색 바탕으로 표기.
    • 메모리 사양 중 한국 내수용에 해당하는 경우 빨간색 글씨로 표기.

2.1. 갤럭시 S4 3G / LTE / LTE+ / Duos




기본삼성 엑시노스 5410 SoC. ARM big.LITTLE↓, PowerVR SGX544 MP3 533 MHz[3] GPU
ARM Cortex-A15 MP4 1.6 GHz + ARM Cortex-A7 MP4 1.2 GHz CPU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Q8064T[4] SoC. Qualcomm Krait 300 MP4 1.9 GHz CPU, 퀄컴 Adreno 320 450 MHz GPU
LTE+퀄컴 스냅드래곤 800 MSM8974[5] SoC. Qualcomm Krait 400 MP4 2.3 GHz CPU, 퀄컴 Adreno 330 550 MHz GPU
메모리2 GB LPDDR3 SDRAM, 16 / 32 / 64 GB eMMC 4.5 내장 메모리, micro SDXC 및 exFAT (최대 64 GB 지원)
디스
플레이
4.99인치 FHD(1920 x 1080) 다이아몬드 형태 RG-BG 펜타일 서브픽셀 방식의 삼성D Full-HD Super AMOLED (441 ppi)
멀티터치 지원 정전식 터치 스크린 with 슈퍼 센서티브 터치, 고릴라 글래스 3



기본Wi-Fi 802.11a/b/g/n/ac, 블루투스 4.0+BLE, NFC, 적외선 LED, MHL 2.0, ANT+[A]
선택 LTE-2CA Cat.4 LTE Cat.4[7] LTE Cat.3 TD-LTE
HSPA+ 42Mbps, HSDPA & HSUPA & UMTS TD-SCDMA GSM & EDGE CDMA & EV-DO Rev. A[8]
카메라전면 200만 화소, 후면 1,300만 화소 AFLED 플래시
배터리Li-ion 2600 mAh
운영체제안드로이드 4.2 → 4.3 (Jelly Bean) → 4.4 (KitKat) → 5.0 (Lollipop)
삼성 터치위즈 6.0[9] → 7.0 & NTT 도코모 팔레트 UILive UX[10]

기본72.5 x 142 x 7.9 mm, 145 g
선택 130 g 131 g 133 g
색상[11]블랙 미스트, 화이트 프로스트, 블루 아크틱, 레드 오로라, 핑크 트와일라잇, 로즈 골드 블랙&화이트, 브라운 어텀, 퍼플 미라지, 딥 블랙[12]

기본VoLTE[13] 및 Wideband Audio 지원
Sound Alive, 갤럭시 기어 지원[A]
일부 모델 원세그 TV 및 NOTTV 지원, 일부 모델 듀얼심 지원, LaFleur Edition 출시
지상파 DMB 및 고화질 스마트 DMB[A] 지원
글로벌 모델 GT-I9505가 지원하는 LTE 주파수는 800 MHz / 850 MHz / 900 MHz / 1800 MHz / 2100 MHz / 2600 MHz 정도다. 문제는 완전한 주파수 갈라파고스인 북미와 남미지역의 LTE 주파수들을 호환하지 않아서 사용하기가 번거롭다는 것이다.[14] 때문에 LTE를 이용하려면 각 국가의 통신사 모델을 구매해야 한다.

만약, 한국의 LTE 주파수도 지원하는 해외 모델을 구매하기를 원한다면 미국 T모바일 모델 SGH-M919을 구매해서 사용하면 된다. 추노 마크가 붙는건 어쩔수 없다. [15] 더군다나 SGH-M919은 통신사를 통하지 않고도 언락이 가능하다. 다만, 글로벌 통용 주파수인 1800 MHz를 지원하지 않아 이 주파수를 주력으로 사용하는 KT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다. 갈라파고스는 만악의 근원 대신에 850 MHz를 지원하기 때문에 이 주파수를 주력으로 사용하는 SK텔레콤LG U+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문제는 CDMA 1800 MHz를 지원 안하니 LG U+에서는 정상적인 사용이 불가능하다.[16][17]

2.2. 파생 모델

3. 상세

2010년 갤럭시 S를 시작으로, 매해 상반기에 공개된 삼성전자안드로이드 플래그쉽 스마트폰 시리즈인 갤럭시 S 시리즈의 2013년도형 모델이자 네 번째 모델이다. 정식 발매명[19]갤럭시 S4로 정해지면서, 갤럭시 S 시리즈 중 최초로 로마 숫자가 아닌 아라비아 숫자를 사용한다. 갤럭시 S도 로마 숫자 안쓰잖아 아니 걔는 그냥 숫자가 없는거지 그리고 이 기점으로 삼성전자가 기존에 제품의 후속작이 출시되는 경우에 아라비아 숫자를 사용하게 되었다. 그 외에도 삼성전자가 라틴문자 버전의 기업 글꼴을 기존의 Samsung Imagination에서 Interface 글꼴을 변형한 것으로 바꾸고 있다.[20] 이와 별도로 기본 내장된 글꼴 옵션 중 Helvetica S를 Samsung Sans로 교체했다.

외관 디자인의 경우 전작인 갤럭시 S III와 유사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실제로 제품의 가로 및 세로 길이가 갤럭시 S III와 동일하거나 조금 작은 수준이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디스플레이 크기는 5.0인치 급으로 키워서 균형감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 거기에 AMOLED무식하게 얇은 두께라는 종특을 살려 7.9 mm라는 두께를 착탈식 배터리와 함께 구현해버려서 사람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공밀레 존경합니다. 그래도, 유광 재질로 만들어진 뒷면 재질은 혹평을 받았다. 그런데 한정판으로 출시된[21] 화이트 골드와 블랙 골드 모델은 뒷면 재질을 가죽 느낌의 무광 플라스틱으로 만들고 가장자리를 스티치 (!)처리하여 꽤 좋은 반응을 얻었다. 기본 색상으로는 갤럭시 S III가 페블 블루, 마블 화이트로 정하면서 블랙 색상을 옵션으로 했던 것과는 달리 블랙 미스트, 화이트 프로스트로 다시 블랙 색상이 기본 색상으로 격상되었다.

사양 자체는 경쟁 스마트폰보다 더 우수하다. WCDMA 모델을 비롯한 3G 모델은 ARM big.LITTLE 솔루션이 적용된 삼성 엑시노스 5410을, 표준 LTE 모델은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Q8064T를 사용한다. 엑시노스 5410은 기존에 알려진 것과는 달리 ARM Cortex-A15 쿼드코어로 인한 발열 문제인지 배터리 문제인지는 몰라도 기본 클럭인 1.8 GHz에서 다운 클럭 된 1.6 GHz으로 동작한다. ARM Cortex-A7 쿼드코어는 알려진대로 1.2 GHz으로 작동된다. 표준 LTE 모델의 경우,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를 사용하는 기기 중 최초로 1.9 GHz로 작동한다. 퀄컴의 공식 스펙시트 상 APQ8064T와 MSM8964는 1.7 GHz에서 1.9 GHz 사이의 CPU클럭으로 동작하기에 초반에는 별 반응이 없었는데 AP 공급처인 퀄컴에서 정식으로 1.9 GHz로 동작하는 것은 갤럭시 S4 뿐이다라고 인증을 해버렸다.[22] 본문 내용에 의하면 LG전자옵티머스 G ProHTCONE은 1.7 GHz에 LPDDR2 SDRAM을 사용하지만 갤럭시 S4는 1.9 GHz에 LPDDR3 SDRAM을 사용한다고 직접 못 박았다. 이후, 캐리어 어그리게이션을 비롯해 20 MHz 대역으로 운영되는 광대역 LTE 수요에 대응하고자, 퀄컴 스냅드래곤 800 MSM8974를 사용한 LTE+ 모델을 2013년 9월에 공개하였다.[23] 다만, AP의 특성 상, 발열이 상당히 높아서 쓰로틀링 현상[24]이 심했다. 이 부분은 펌웨어 업데이트로 해결된 상황이다. 여담으로, 삼성전자에서 최초로 대놓고 퀄컴 스냅드래곤을 사용하겠다 라고 밝힌 갤럭시 S 시리즈다.[25] 참고로, 삼성 언팩 2013 행사에 동원된 모든 갤럭시 S4는 퀄컴 스냅드래곤 600을 사용한 LTE 모델인 GT-I9505 이었다. 지원하는 LTE Band는 AT&T의 Band 14였다.

RAM 용량은 전작의 표준 LTE 모델과 같은 2 GB이다. 특히, LPDDR3 SDRAM을 사용하는 최초의 스마트폰으로, 베가 No.6엑스페리아 Z, 옵티머스 G ProONE이 대역폭 논란으로 인해서 말이 많았던 것을 보면 같은 해상도를 사용하는 갤럭시 S4의 경우 그 논란을 벗어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항목 참조. 내장 메모리는 32 GB, 64 GB로 나뉘었으나, 일부 지역에 16 GB 모델이 옵션으로 추가되었다. 또한, micro SD 카드로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디스플레이는 4.99인치 Full-HD 해상도를 지원한다. 패널은 Full-HD Super AMOLED로, 기존의 AMOLED 패널과는 많은 차이를 가지고 있다. 우선 픽셀 배열이 기존과는 달리 다이아몬드 모양의 마름모꼴의 픽셀[26]을 가진 매우 특이한 형태의 서브픽셀 배치가 사용되었다. 이 배열은 이전에 쓰였던 CRT 디스플레이와 어느정도 유사한 형태인데, 이 때문에 펜타일로 보는 것이 옳은지 RGB로 보는 것이 옳은지에 대한 논쟁이 끊이지 않는데 일단은 변형된 형태의 펜타일이나 변종 Shadow Mask로 보는 의견이 많다. 사실상 펜타일보단 Shadow Mask에 더 가까운 방식. 굳이 이런 복잡한 배열의 디스플레이를 쓰는 이유에 대해 추측을 해본 결과, 대체로 물리적인 안티 앨리어싱 효과[27]를 주는 것과 번인 현상으로 발생하는 색감의 손실을 줄이기 위한 방법이라는 얘기가 힘을 얻고있다. 이 때문에 갤럭시 S 시리즈에 사용된 디스플레이 중 가장 후한 평가를 받고 있다. 심지어 TFT-LCD를 사용한 엑스페리아 Z디스플레이 보다 더 좋다는 평이 다수다. 물론 엑스페리아 Z의 디스플레이가 구리디 구리다는게 함정 이외에도 경쟁 기기와 비교해 밝기, 색감 등에서는 밀리는 모습[28]이지만, 야외 시인성 등 AMOLED 디스플레이 특성을 살린 부분에서는 오히려 우세한 부분도 존재한다.

지원 LTE 레벨은 표준 LTE 모델이 Cat.3로 다운로드 최대 100 Mbps, 업로드 최대 50 Mbps를 보장하고, LTE+ 모델은 Ca.4로 다운로드 최대 150 Mbps, 업로드 최대 50 Mbps를 보장한다. 또한 한국 내수용 LTE+ 모델은 캐리어 어그리게이션까지 적용되며 이를 지원하는 세계에서 최초의 스마트폰이다.

배터리 용량은 착탈식 2600 mAh로 전작보다 약 500 mAh정도 상향되었다. 경쟁 기기들이 내장형 배터리를 중점적으로 채택[29]하는 상황에서 거의 유일한 착탈식 배터리 지원 기기다.

후면 카메라의 경우 소니의 엑스모어 RS IMX135 센서와 삼성전자의 S5K3L2 센서를 사용한 후면 1,300만 화소를 지원한다. 초도물량은 소니의 센서를 사용하고 점차적으로 삼성전자의 센서의 채택률을 증가시켰다고 한다.

안드로이드 4.2 젤리빈을 기본으로 탑재했다. 공개 당시 펌웨어 버전은 4.2.2이다.

3.1. Google Play Edition

2013년 5월 15일, 구글 I/O가 개최되었다. 그런데 그 곳에서 삼성전자의 커스터마이징을 제거한 구글 순정(AOSP)버전의 갤럭시 S4 Google Play Edition이 공개되었다. 삼성전자의 강력한 하드웨어와 최적화된 순정 안드로이드를 동시에 사용할수 있게 되었다. 다시 말해 농담삼아 말했던 삼퍼런스가 현실이 되었다. 16 GB 단일 모델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649로 책정되었다. 부트로더는 이미 언락된 상태라고. 개발자들이 삼성전자 기기에 AOSP UI가 탑재되어있는 광경을 보고 '와~!' 하다가 가격을 이야기하는 순간에 장내에 정적이 흘렀다. 다들 넥서스 4 같은 가격대를 원했나보군 다만, S뷰 커버를 지원하는 일부분의 커스터마이징이 존재하기 때문에 구글이 직접 업그레이드를 실시하지 않는다. 그래도 4.3 젤리빈 업그레이드의 경우 구글 넥서스 시리즈의 OTA시기보다 약 2~3주 정도 늦은 수준이라 구글이 직접 개입을 하면서 상당히 빠르게 준비되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업그레이드 역시 제조사가 직접 하지 않고, 구글 서버를 이용해서 진행된다. 즉, 갤럭시 S4 Google Play Edition의 경우 KIES 인식이 되지 않는다.

구글 플레이의 제품 소개 페이지에서 AP가 퀄컴 스냅드래곤 600 탑재로 확인되었으며, 2013년 6월 26일부터 정식 판매 중이다. 미국 AT&TT모바일의 LTE 네트워크를 지원한다.

4. 추가 기능

소개 영상. 비슷한 콘셉트의 방송용 광고를 만들어 국외 지역에 내보냈으나, 한국에는 방송되지 않았다.

  • 에어 제스처 : 디스플레이에 직접 대지 않고 디스플레이 위에서 손가락을 움직이는 대로 단말기 제어 가능. 화면 위 손의 움직임을 적외선 센서로 인식하여 전화를 받고 음악을 선택하고, 웹페이지를 위 아래로 조정이 가능하며, 손을 좌우로 움직이면 브라우저의 열려 있는 웹 페이지들을 전환할 수 있다.
  • 에어뷰 : 갤럭시 노트 II에서 스타일러스 펜이 제공했던 것과 비슷한 기능이지만 S펜 없이 손가락만으로 가능하며 손가락을 화면 위로 올리면 내용을 미리 볼 수 있는데, 이메일이나 사진 폴더, 동영상 타임라인 위로 손가락을 올리면 미리보기가 가능하며 전화를 걸기 전에 단축 번호 정보를 확인하거나 인터넷 페이지에서 원하는 곳만 확대하는 것도 화면 터치 없이 할 수 있다.
  • 드라마 샷(Drama Shot) : 한번에 12장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데, 빠르게 움직이는 사물의 연속 동작을 한 장의 사진으로 합성을 해준다.
  • 듀얼 카메라(Dual Camera) : 후면 카메라와 전면 카메라를 동시에 활성화시킬 수 있다. 13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와 2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를 동시에 이용해 동영상, 사진을 다양하게 촬영하여 사진 찍는 사람과 찍히는 사람을 한 프레임 안에서 함께 담을 수 있다.
  • 듀얼 비디오 콜(Dual Video Call) : 전·후면 카메라를 동시에 활용하여 화상 통화 시에도 나의 모습과 내가 촬영하는 대상을 한 화면으로 상대방에게 보여준다. 다만, 이 기능은 갤럭시 S4의 기능이 아닌 챗온의 신 기능으로 후에 갤럭시 S4 뿐만이 아니라 전면 카메라가 장착된 챗온 지원 스마트폰, 좁게봐서 전면 카메라가 장착된 삼성전자의 스마트폰들도 지원을 할 가능성이 높다.
  • 그룹 플레이(Group Play) : 가까이 있는 갤럭시 S4 사용자들끼리 무선 핫스팟으로 연결하여 프라이빗 네트워크 안에서 같은 음악을 동시에 듣거나 게임도 함께 즐기고 여러 명이 찍은 사진을 공동으로 합성할 수 있다. 갤럭시 S4 이외의 스마트폰들은 삼성앱스에서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받아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 S 헬스(S Health) : 건강상태와 식이조절 일지로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앱으로 갤럭시 S4에 내장된 센서들은 사용자의 걸음을 계산하거나 매일 먹는 음식 사진을 찍으면 칼로리를 계산해주고 식습관을 알려준다. 삼성전자는 피트니스 팔찌, 디지털 저울, 피트니스 벨트 등 관련 액세서리를 판매할 것이며 이를 통해 혈압, 맥박, 혈당수치, 체중 등을 관리할 수 있다.
  • S 트랜스레이터(S Translator) : 10개 국어를 지원하는 통역 앱으로, 음성 혹은 텍스트로 입력된 외국어를 번역해줌.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영어는 상호 교차 번역을 지원하며 독어, 불어, 이탈리아어, 포르투갈어, 스페인어는 영어로 번역이 가능하다. 이메일, 문자, 챗온 메시지 송수신 중 바로 번역해 텍스트로 보는 것은 물론 음성으로 들을 수도 있다.
  • S 보이스 드라이브(S Voice Drive) : 운전자가 주행 중 전방에서 눈을 떼지 않고 갤럭시 S4를 사용할 수 있도록 음성을 지원해준다. 자동차 안에서 블루투스를 통해 갤럭시 S4에 연결하면 자동으로 운전 모드가 활성화되며 운전 중 통화, 메시지 전송, 메모, 음악 등을 음성만으로 조작이 가능하다.
  • 삼성 어댑트 디스플레이(Samsung Adapt Display) : 갤럭시 S4는 사용자가 무엇을 보고 있는가에 따라 밝기를 알아서 조절해주는데, 사용자가 기사나 e북을 읽는다고 단말기가 감지하면 눈이 편한 상태에서 읽을 수 있도록 밝기를 약간 낮춰준다.
  • 삼성 어댑트 사운드(Samsung Adapt Sound) : 어댑트 디스플레이와 유사한 기능으로, 사용자가 보고 있는 콘텐츠에 따라 오디오를 조절해 주는데, 동영상, 음악 등 콘텐츠에 따라 가청 범위를 측정해 조절, 사용자마다 최적화된 통화 또는 음악 감상을 할 수 있다.
  • 삼성 옵티컬 리더(Samsung Optical Reader) : 명함인식 앱의 기능이 가능한 기능으로 갤럭시 S4로 명함 사진을 찍으면 단말기의 전화번호부에 새로운 연락처로 정보를 추가하게 된다. 촬영된 명함 이미지의 이메일, 웹사이트 주소, 전화번호, QR코드 등을 자동 인식해 검색, 문자 발송, 이메일, 전화 발신 등을 손쉽게 할 수 있다.
  • 삼성 스마트 포즈(Samsung Smart Pause) : 갤럭시 S4에서 동영상을 볼 때 전면 카메라가 사용자의 눈동자 움직임을 감지하는데, 동영상 시청 중 시선을 다른 곳으로 옮기면 동영상이 멈추고, 다시 화면을 보면 별도의 조작 없이 동영상이 멈춘 구간부터 다시 재생된다.
  • 삼성 스마트 스크롤(Samsung Smart Scroll) : 이메일 혹은 온라인 기사, e북 등을 읽을 때 화면 터치 없이 스마트폰의 기울기에 따라 화면을 위아래로 움직인다. 손가락을 디스플레이에 놓을 필요가 없고, 화면 터치 없이 긴 글을 읽을 때 유용하다.
  • 삼성 워치온(Samsung WatchON) : 갤럭시 S4에 내장된 IR센서로 TV 설정을 할 수 있다. 갤럭시 S4로 TV, 셋톱박스의 실시간 채널 정보를 보고 선택할 수 있고 VOD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천해 준다. DVD나 에어컨까지 제어할 수 있는 통합 리모컨 역할을 해준다.
  • 쉐어 뮤직(Share Music) : 앞에서 설명한 그룹 플레이와 관련된 기능으로, 여러 명의 갤럭시 S4 사용자들끼리 한 음악을 동시에 실행해 서라운드 사운드 스피커처럼 사용할 수 있다.
  • 사운드 앤 샷(Sound & Shot) : 사진 촬영 당시 소리나 음성을 사진과 함께 담아 재생해 주는 기능으로, 시각적 이미지에 소리까지 더해 기억을 더 생생하게 남길 수 있는데, 각 사진마다 9초의 오디오 녹음도 가능하다. 덧붙여 기능 자체는 애니콜을 비롯한 피쳐폰에 카메라가 달려나오긴 시작할 무렵인 2000년대 초반,미처 상용화하지 못했던 캠코더 기능 대신에 들어간 기능과 거의 동일하다(...)
  • 스토리 앨범(Story Album) : 촬영한 사진을 메모, 위치정보, 날씨 등 다양한 내용과 함께 담아 마음에 드는 디지털 앨범으로 만들 수 있으며, 이렇게 꾸민 디지털 앨범을 온라인으로 주문하여 실물 앨범으로 배송 받을 수 있다.

4.1. S뷰 커버

GS4_SView.jpg
[JPG image (Unknown)]


플립 커버에 작은 창을 추가[30]해 커버를 덮으면 홀센서가 그 공간 안에만 화면이 나타나 전화를 받고 메시지, 시간, 배터리량 등의 주요 정보들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AMOLED의 기술적 특성을 이용하여 작은 창 이외의 부분의 소자를 끄는 것으로 전력 소모를 줄이고 고질적인 번인 현상도 줄일 수 있다. 이것이 좋은 반응을 얻어 LG G2, 베가 LTE A 등 타사의 제품들도 표절 벤치마킹해갔으며 갤럭시 메가 한국 내수용에도 사용하였다. 문제는 이 제품들이 AMOLED가 아닌 TFT-LCD를 사용했기 때문에 AMOLED와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없다는 점 때문에 여러 커뮤니티에서 논란이 되었다.

5. 출시

2013년 4월부터 WCDMA 모델과 표준 LTE 모델이 지역에 사정에 맞게 순차적으로 글로벌 출시가 진행되고 있다. 이후, 2013년 6월에 LTE+ 모델이 한국에서 갤럭시 S4 LTE-A로 선 출시되고, 2013년 9월부터 LTE+ 모델이 표준 LTE 모델이 출시된 지역 중 수요가 있는 지역 위주로 출시되었다.

5.1. 한국 출시

2013년 4월 29일에 SK텔레콤, KT, LG U+를 통해 출시되었다. 전작처럼 WCDMA 모델을 바탕으로 LTE를 추가적으로 지원하는 한국 내수용으로 출시되었으며 32 GB 단일 용량으로 출시되었다.

하지만, 이동통신사들의 LTE-A 서비스를 대응할 수 없었고, 마침 20 MHz 대역폭의 LTE 서비스를 대응하기 위해 준비 중이었던 LTE+ 모델을 내수화시킨 갤럭시 S4 LTE-A를 2013년 6월 26일에 SK텔레콤으로 글로벌 시장 출시 전에 선 출시시켰다. 출고가는 954,800 원으로 표준 LTE 모델보다 약 50,000 원 정도 비싸다.

KT의 경우 2013년 9월 미래창조과학부의 주파수 경매 결과에 따라 1.8 GHz 인접 대역을 할당받으면 출시를 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한다. 이는 현재 한국에서 LTE-A라 지칭되는 서비스가 완전한 LTE Advanced도 아닐 뿐더러, 캐리어 어그리게이션이라는 것이 인접하지 않은 두 개 이상의 주파수를 묶어서 하나의 주파수처럼 사용하는 것이기 때문에 본가 갤럭시 S4를 비롯한 기존 LTE 지원 스마트폰들의 통신 모뎀이 이를 지원하지 않아 일부러 출시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다만, 하나의 주파수가 광대역화 된다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CA기술이 필요없이 150 Mbps의 속도를 낼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본가 갤럭시 S4를 비롯한 기존 LTE 지원 스마트폰들은 LTE Cat.3의 스펙[31]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현재 최고 다운로드 속도인 75 Mbps보다 웃도는 속도를 낼 수 있다. 때문에 본가와 팀킬을 막기위해(...) 출시를 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었다.

광대역 LTE 서비스나, 현재 보유 중인 900 MHz 주파수를 보조망으로 사용하는 캐리어 어그리게이션을 언제 상용화 할 지 기약없는 상황에서 KT가 2013년 7월 12일에 출시해버렸다. KT에서는 '언제 LTE-A 서비스를 시작할지는 알 수 없지만 단말기 선택권의 확대를 위해 출시 했다'고 열심히 보도 자료를 뿌리고 있다. LTE 상용화 당시 갤럭시 노트 LTE 등 1세대 LTE 스마트폰이 2달간 창고에서 썩어가니 임시로 3G 요금제로 개통해서 팔았던 것과 비슷한 경우로 보인다.[32] 하지만 2013년 9월 주파수 경매가 끝나 KT가 광대역 LTE가 가능해진 지금, 광대역 LTE가 상용화된 서울시부터 CA 없이 LTE-A의 이론속도에 가까운 속도를 낼 수 있게 되어서 현재 광대역 LTE가 가능한 KT 모델이 유리한 상황이 돼버렸다. 하지만 SK텔레콤도 광대역을 할 수 있어서 진정한 승자는 알 수가 없다

LG U+의 경우 2013년 7월 18일부터 판매하기 시작했다. 동시에 싱글 LTE 모드라고 하면서 음성, 메시지, 데이터를 전부 LTE로만 처리하게 한다고 한다.[33]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음성통화 쪽은 VoLTE가 개발되었고, 문자 메시지 쪽은 joyn이 개발된 것이다. 다만, 2013년 7월 18일에 보도되는 LG U+ 측 보도자료에는 joyn이 언급되지 않고있다.

LG U+ 전용 모델의 사양을 확인한 결과, LG U+의 CDMA는 전혀 지원하지 않는다고 밝혀졌다.

E330L.jpg
[JPG image (Unknown)]


현재 CDMA 1.8 GHz 대역은 한국에서만 사용한다고 해서 Korea PCS라 불리고 있다.[34] 따라서 LG U+ 대응 스마트폰의 제품 설명서에는 KPCS 대역이 명시되어있다.(SHV-E300L 참조) 다만, KT와 SK텔레콤 기기는 KPCS 대역을 지원 할 필요도, 명시될 필요도 없다.(SHV-E330K 참조)[35] 그런데, LG U+ 전용 갤럭시 S4 LTE-A SHV-E330L 역시 KPCS를 지원하지 않는다. 따라서 이 모델은 LG U+ 최초의 자사 CDMA 미지원 기기가 되었다. 애초에 LG U+캐리어 어그리게이션 지원 모델의 전파인증을 SK텔레콤 모델괴 같이 받는다. 사실상 동일한 모델에 추노마크만 바꾼 녀석이다.

때문에 LTE 커버리지가 구축되지 않은 지역의 경우 아예 네트워크 통신이 불가능한 상황에 놓이게 된다. 하지만 LG U+의 LTE 커버리지는 CDMA 커버리지, 심지어 SK텔레콤KTWCDMA 커버리지보다 넓다는 의견이 많아서 이러한 상황이 닥치는 경우는 드물 것으로 보인다. SK텔레콤LG U+ 디스가 구라로 판명되는 순간

2014년 2월, 갤럭시 S4 LTE-A의 로즈 골드 블랙&화이트와 딥 블랙 색상이 출시되었다. 출시와 동시에 16 GB 모델이 옵션으로 추가되었다. 또한, 해당 색상 모델의 출시에 맞춰서 이동통신사 로고가 없는 신형 배터리 커버가 삼성 모바일 샵을 통해 출시되었다. 색상은 블랙, 화이트, 오렌지(...), 라임(...)[36]으로, 4종류 모두 갤럭시 노트 3 같은 가죽 느낌의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졌다.

5.2. 판매량

2013년 10월 24일 출시 6개월만에 세계적으로 4000만대가 판매되었다.[37] 이는 전작인 갤럭시 S III보다 1개월 가량 빠른 속도이며 목표로 잡은 1억대 판매 달성도 낙관적으로 보고있다고 한다.

하지만, 초반에 예측한 판매량에 비해 실적이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서인지 해외 투자사나 은행은 삼성전자의 등급을 낮췄고, 이로인한 외국인들의 매수 증가로 인해 삼성전자의 주가가 일시적으로 폭락했다. 시가총액 15조 2천억이 날아갔다. 이는 2013년 10월 기준으로 상당량 회복되었다.

이와 동시에 삼성전자 외 스마트폰 제조사들의 주가도 일제히 하락했다. 삼성전자측은 '기기는 잘 팔리고 있다'고 반박했지만, 부품 생산사들은 예전에 비해 부품 주문량이 확실히 감소했다고 밝혔으며, 갤럭시 노트 패블릿 버전 3세대의 발매가 당겨진 것은 갤럭시 S4의 부진을 만회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는 평가가 많은 상황이다.[38][39]

또 다른 판매부진 원인으로 꼽히는 것 중 하나는 공개텀이 기존 11~12개월에서 10개월로 짧아진[40]데다가 갤럭시 S III와 별 다를 바 없는 디자인이 발목을 잡은 것으로 보인다.[41] 또한 앞서 언급된 소프트웨어 문제 역시 원인으로 뽑히고 있다.

한국 내 판매량 역시 부진한 편이다. 1000만대가 판매된 시점에서 한국 시장의 판매량은 20 ~ 30만대 수준으로, 이전 모델들과 비교시, 비슷한 시기의 판매량의 10 ~ 20% 수준이다. 이는 출시 시기가 앞당겨진 것을 포함해 한국내 스마트폰 시장이 제로섬게임에 돌입한지 오래되었고, 2012년 하반기부터 2013년 상반기까지 몇 차례 일어난 갤럭시 S III 대폭락 대란으로 인해 소비자들이 선뜻 구입을 주저하고 있기 때문이다.[42] 그럼에도 출시 2개월만에 2000만대를 판매하고, 6개월만에 4000만대 판매를 달성해 삼성전자의 모바일 제품 중에서는 가장 빠르고 높은 판매량을 보일 것으로 보인다.

6. OS 업그레이드

6.1. 4.3 젤리빈

2013년 5월 15일에 공개된 갤럭시 S4 Google Play Edition GT-I9505G 모델이 2013년 7월, 넥서스 7/2세대와 4.3 젤리빈이 공개된지 약 2~3주 만에 구글 서버를 통해 4.3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이후 2013년 10월 17일,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Q8064T를 탑재한 갤럭시 S4 LTE GT-I9505 모델의 4.3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그리고 바로 다음날인 2013년 10월 18일, 삼성전자 엑시노스 5410을 탑재한 갤럭시 S4 WCDMA GT-I9500 모델의 4.3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2013년 10월 24일 오후 2시경, 한국 내수용 모델인 갤럭시 S4 LTE SHV-E300 모델과 LTE+ 모델인 SHV-E330 모델의 4.3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빌드 번호는 MJA. 다만 기쁨도 잠시, 갤럭시 S4 LTE의 펌웨어의 오류로 배터리 광탈과 수시로 기기가 재부팅되는 현상, 서드파티 브라우저의 스크롤링 렉 등 이상 현상이 제보되었다. 삼성전자도 이를 인지했는지 MJA 펌웨어를 서버에서 내리게 되고 4.3 젤리빈 업그레이드도 중단되었다.

이어 2013년 10월 29일 MJA 펌웨어에서 발생한 문제들을 해결한 MJC 펌웨어가 올라오면서 4.3 젤리빈 업그레이드가 재개되었다.주말동안 개발자들을 빡세게 굴려서 공밀레? 이전 펌웨어보다는 훨씬 나은 사용환경을 보여준다고 한다.

업그레이드시 주의할 점으로, 개인 컴퓨터로 업그레이드 작업을 실행할 때, 중간에 한 번이라도 오류가 일어날 경우 이미 업그레이드가 완료된 것으로 인식되기 때문에 다시 업그레이드를 받는 것이 불가능하다고 한다.[43]

4.3 젤리빈 업그레이드 이후 갤럭시 기어가 정식으로 지원되며 운영체제의 보안 기능이 강화되었다고 한다. 삼성전자의 보안 솔루션인 KNOX가 지원되고 문자 메시지로 URL 링크가 날라오는 경우, 처음부터 연결을 원천 차단하는 기능까지 추가되었다. 그리고 한국 내수용 한정으로 갤럭시 S4 LTE-A부터 적용된 스마트 DMB 기능이 추가되었다.

다만, 이러한 보안 기능의 강화로 루팅 시 하드웨어 데미지를 입을 가능성이 높다.\ 때문에 루팅을 고려하는 유저에게는 xda 같은 해외 개발 커뮤니티나 네이버 디벨로이드 같은 국내 개발 커뮤니티의 동향을 파악 후 판올림을 실시할 것을 추천한다...고 쓰여 있었으나, 루팅 시 하드웨어 데미지를 입는 것이 아니라 녹스 워런티가 0에서 1이 되어 녹스를 사용할 수 없게 된다. 녹스를 제외한 다른 기능들은 멀쩡히 사용 가능하며 무상 서비스 기간 내의 A/S에도 아무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다만 녹스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유상으로 메인보드를 갈아야 한다. 이렇게 하면서까지 녹스를 쓸 사람이 있는지는 넘어가자 자세한 건 삼성 녹스항목 참조.

다른 기능으로는 ANT+가 추가된다.(ANT+에 대한 설명 추가바람.) 다만, 한국 내수용 SHV-E300과 SHV-E330에 업그레이드가 포함되어 있는지 밝혀지지 않았고 오히려 업그레이드 자체가 안되었다라는 주장도 나온 상황이다.

여담으로, 엑시노스 5410을 탑재한 GT-I9500의 4.3 젤리빈 펌웨어 안에 8코어를 유기적으로 작동할 수 있는 HMP기능에 대한 소스 코드가 발견되었다고 한다. 다만, 소스 코드가 실제로 작동하지는 않는 것으로 보인다고 한다.[44]

6.2. 4.4 킷캣

2013년 11월 22일, 갤럭시 S4의 4.4 킷캣 업그레이드를 2014년 1월 중으로 실시한다는 삼성전자의 내부 문서가 유출되었다.#

그 전에, 삼성전자가 아닌 구글의 영향을 받는 준레퍼런스 스마트폰인 갤럭시 S4 Google Play Edition GT-I9505G 모델이 2013년 11월 26일, 넥서스 5와 4.4 킷캣이 공개된지 약 2~3주 만에 구글 서버를 통해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2014년 2월 5일에 로즈 골드 블랙&화이트, 딥 블랙 색상의 출시 확정 보도 자료와 같이 제공된 렌더링 이미지에서 4.4 킷캣부터 적용되는 상단바 구성이 발견되어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빠른 시일 내로 진행될 것이라고 추측되었다.

그리고 그 다음 날인 2014년 2월 6일, SK텔레콤KT용 LTE+ 모델인 SHV-E330 모델의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2014년 2월 17일, LG U+용 모델의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LG U+ 모델은 이번 킷캣 업데이트와 동시에 Band 7 지원 업데이트도 같이 이루어졌다.

2014년 2월 14일, 미국 스프린트 모델의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어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Q8064T를 탑재한 글로벌 LTE 모델의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순차적으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2014년 2월 19일, 한국 내수용 갤럭시 S4 LTE SHV-E300S/K/L의 4.4 킷캣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LTE+ 모델들이 4.4 킷캣 업그레이드 후 CPU 가버너 정책이 온디멘드에서 인터렉티브로 바뀌었다. 인터랙티브 가버너의 작동 특성상 비교적 높은 클럭을 사용하기에, 2.3 GHz는 폼이냐 하는 말[45]들이 많이 사라졌지만, 이전보다 배터리 소모가 많아졌다는 의견이 있다. 당연히 퍼포먼스와 배터리 타임은 등가교환이다 다만, 사용자마다 사용 패턴이 다르기 때문에 라이트 유저들은 배터리 타임에 큰 차이를 못 느끼는 듯 하다.

6.3. 5.0 롤리팝

2014년 11월 10일, 샘모바일은 안드로이드 5.0 롤리팝 테스트 펌웨어를 입수하여 갤럭시 S4에서 구동시키는 동영상을 공개했다.


사용된 기기는 WCDMA 모델인 GT-I9500로, 안드로이드 5.0 롤리팝의 머티리얼 디자인을 적용한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탑재한 것이 확인되었다.

2014년 12월 13일, 구글의 영향을 받는 갤럭시 S4 Google Play Edition GT-I9505G의 안드로이드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2015년 1월 31일, 글로벌 갤럭시 S4 3G GT-I9500의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갤럭시 노트 3 3G 모델과 마찬가지로 러시아부터 실시되었다.

갤럭시 노트 3 3G 모델의 뜬금없는 5.0 롤리팝 업그레이드에 이은 또 하나의 업그레이드 실시로, 역시 갤럭시 노트 4는 국내외를 막론하고 시작조차 하지 못한 상황[46]이다. 여기다가 퀄컴 스냅드래곤 800 MSM8x74와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Q8064를 탑재한 갤럭시 S4 및 갤럭시 노트 3역시 진행되지 않았고 삼성 엑시노스 5410의 갤럭시 S4와 삼성 엑시노스 5420의 갤럭시 노트 3가 먼저 올라가는 점 역시 의외인 부분 중 하나다.

2015년 1월 31일, 글로벌 갤럭시 S4 LTE+ GT-I9506의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2015년 3월 16일, 글로벌 갤럭시 S4 LTE Cat.3 GT-I9505의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영국부터 실시되며 최초 펌웨어 버전은 5.0.1이다.

2015년 3월 17일, 한국 내수용 갤럭시 S4 LTE-A SHV-E330의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최초 펌웨어 버전은 5.0.1이다. 특이점으로는, 기존에 사라졌던 플래싱 카운터가 부활했다. 기존과 차이 점이라면 카운트가 2 이상으로 올라가지 않는다.

2015년 4월 6일, 한국 내수용 갤럭시 S4 LTE SHV-E300의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되었다. 최초 펌웨어 버전은 5.0.1이다.

6.4. 유저들의 개발

글로벌 모델답게 루팅방법은 금방 뚫렸다. 초기에는 번거롭게 몇 GB에 달하는 루팅 펌웨어를 직접 올리는 방식으로 진행하였으나, 이후 간단한 툴로 루팅하는 방법이 개발되었다.

커스텀 롬 개발 상황은 갤럭시 S 시리즈 중 1세대인 갤럭시 S와 더불어서 안습한 상황이다.[47]

2013년 10월 말 기준으로 출시가 6개월 이상 지났지만, 순정 커널 수정이나 순정 펌웨어 리패키징을 제외하면 없다시피한 상황이다. 특히, 한국 내수용 LTE 모델과 글로벌 LTE 모델은 AP부터가 달라서 그대로 적용 혹은 일부 수정 적용이 불가능하다.

한국 내수용 LTE 모델과 AP가 동일한 글로벌 WCDMA 모델인 GT-I9500의 커스텀 롬을 적용할 경우, 통신 모뎀과 사운드 칩셋이 달라서 반쪽으로만 실행이 된다.[48] 때문에 국내의 여러 개발자 커뮤니티에서 이 문제를 수정하기 위해서 작업을 진행 중이다.

이윽고 해를 넘긴 2014년 1월 11일, MIUI 커스텀롬이 나왔다. 정확히는 직접 개발한 건 아니고 GT-I9500의 MIUI를 SHV-E300S/K에 플래싱할 때 생기는 오류들을 해결하는 패치가 나왔다. 다만, 전화 걸기와 받기에 약간의 문제가 있으며 다시 순정 펌웨어로 복귀할 때 SIM 카드를 기기가 인식할 수 없다는 제보가 나왔다. SIM 카드에 락이 걸렸다고 추측되나 정확한 원인은 불명이다.

한 편, LTE+ 모델의 한국 내수용은 2014년 10월 17일에 CyanogenMod의 공식 지원 기기에 포함되었다. 또한, 갤럭시 S5의 펌웨어를 이식한 커스텀 롬과 다양한 AOSP 기반의 커스텀 롬의 배포가 꾸준히 이루어지게 되었다. 이후, LTE 모델의 한국 내수용 역시 갤럭시 S5의 펌웨어를 이식한 커스텀 롬은 나오게 되었다.

8. 기타

* 갤럭시 S4 소개 영상

  • TVCF 그룹 플레이 편. 배경음악은 Icona Pop의 I Love It. 사운드 & 샷 편도 있다.

  • 아이폰과 갤럭시 S4의 음성인식 기능을 비교하는 리뷰를 진행하던 도중 리뷰어가 아이폰은 날씨를 그 주 전체의 날씨를 포함해 한 번에 5개를 보여주는데 갤럭시는 하나만 보여준다고 설명한 게 에스보이스에 인식되었고, 그 직후 바로 날씨 6개 모두를 보여줬다(...).[49] #

  • 물에서 영감을 받은 갤럭시 S III터치위즈 5.0와는 달리, 갤럭시 S4의 터치위즈 6.0은 햇빛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50]

----
  • [1] 2013년 6월에 한국에서 선 출시되었다.
  • [2] 올림픽 표어인 Citius(더 빠르게)/ Altius(더 높게)/ Fortius(더 힘차게)에서 가져왔다.
  • [3] 자세한 내용 항목 참조.
  • [4] 퀄컴 스냅드래곤 600 APQ8064T의 GPU인 Adreno 320의 기본 클럭은 400 MHz 이다.
  • [5] 퀄컴의 정식 라인업에는 없지만, MSM8974AB v2라고 불리기도 한다.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 참조.
  • [A] 4.3 JB 업그레이드 후 추가 지원
  • [7] SK텔레콤KT 출시 갤럭시 S4 LTE의 경우, 삼성전자 SHANNON222를 통신 모뎀으로 사용한다. 기존에는 LTE Cat.3까지 지원되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실제로는 100 Mbps를 넘기는 등 LTE Cat.4까지 지원하는 것이 확인되었다. 만약, LTE Cat.3까지 지원한다면 100 Mbps가 제한이기 때문에 100 Mbps를 넘길 수 없다.
  • [8] LG U+ 출시 갤럭시 S4 LTE의 경우, 퀄컴 고비 MDM9615M을 통신 모뎀으로 사용한다. 이는 CDMA를 추가적으로 지원해야 했기 때문이다. 갤럭시 S4 LTE-A의 경우, VoLTE 전면 도입 및 싱글 LTE 마케팅을 위해 지원하지 않는다.
  • [9] 공식명칭은 Samsung TouchWiz Nature UX 2.0이라고 한다.
  • [10] 일본 내수용 추가 지원. 2014년 하반기부터 Live UX로 탑재된 제품을 추가 공급받는다.
  • [11] 제품 공개 당시 같이 공개된 기본 색상에 볼드 처리
  • [12] '갤럭시 S4 Black Edition'이라는 별도의 명칭으로 출시되기도 했으며, 갤럭시 S4 Black Edition과 동일하다. 후면 커버가 갤럭시 노트 3와 같은 가죽 느낌의 플라스틱으로 이루어져있다.
  • [13] 하드웨어는 가능하나 통신사에 따라서 지원 유무가 나뉘어진다.
  • [14] 이는 갤럭시 S4만의 문제가 아니라 아이폰 5, 엑스페리아 Z를 비롯한 모든 LTE 지원 스마트폰이 가지고있는 문제다. 기기 하드웨어상 지원하는 주파수를 무작정 늘리기에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글로벌 주파수 위주로 채택을 해야하는데, 애초에 이 동네는 2G 때부터 완전한 주파수 갈라파고스를 이룩했다.
  • [15] 한국의 SK텔레콤KT처럼 AT&T과 일부 주파수 대역만 다른 사실상 동일한 모델이나 추노마크만 바꿔서(...) 팔았었다. 결국 이쪽은 갤럭시 S4 Active만 유통하게 되었지만... 물론 오프라인 대리점에서는 본가 모델을 팔긴한다. 다만 재고가 있을지는 미지수.
  • [16] VoLTE가 되긴 하지만 문제는 문자 메세지. 음성은 VoLTE를 쓰면 되지만 문자 메시지가 문제다. SMS와 MMS를 데이터 패킷을 이용하여 송수신하는 통신사가 극소수이기 때문이다. joyn은 아예 4G망으로 보내버리지만, 이걸 쓰는 통신사사 자체가 아직 드물고, 미국 T모바일joyn을 서비스하지 않는다.(같은 회사인 독일 T모바일은 서비스한다.) 물론, 기기를 루팅을 한 후에 기기명 변경을 해서 LG U+ joyn을 설치하는 꼼수를 써볼 수는 있으나, 작동을 보장할 수 없다.
  • [17] 참고로 MetroPCS는 VoLTEjoyn을 전부 서비스 하고 있었으나, T모바일에 인수된 이후부터는 VoLTE만 신경쓰는 상태이며 MetroPCS의 주파수가 호환되는 T모바일로 출시된 모든 VoLTE 지원 스마트폰으로 정상적으로 VoLTE를 사용할 수 있지만 joyn의 경우에는 MetroPCS로 출시된 기기만 사용할 수 있다.
  • [18] 보급형이 절대로 아니다.
  • [19] 공식 기기명은 GT-I950X이다. 갤럭시 S4가 아니다.
  • [20] Interface 글꼴의 원본과 가장 눈에 띄는 차이점 중 하나가 소문자 g의 모양이다.
  • [21] 2015년 3월 현재도 구입할 수 있다.오히려 일반판인 화이트 프로스트보다 구하기 쉬울수도.
  • [22] 다만 이후 htc butterfly s 에서 1.9Ghz버전의 스냅드래곤600 이 탑제되서 아시아 소수의 국가에 판매된적이 있다.
  • [23] 이 녀석이 2013년 6월에 한국에서 출시된 갤럭시 S4 LTE-A다. 사실상 한국에 3개월 가량 선 공개 및 선 출시가 된 것이다.
  • [24] 기기의 온도가 높으면 적절한 처리를 통해 온도를 낮춰 과열되는 것을 막는 현상
  • [25] 갤럭시 S II의 경우 공개 당시 TI OMAP 4 사용 모델을 준비 중이다라는 말만 있었을 뿐, 변종모델들이 어떠한 AP를 사용할지에 대해서는 공개 행사 당시는 물론 발매 때 까지 언급되지 않았다. 갤럭시 S III의 경우도 북미와 일본지역 통신사들에 요청으로 내수용에 사용되었지만 역시 제품 공개 행사당시에는 별 말 없었다.
  • [26] R-G-G-B, 즉 상하는 녹색/왼쪽은 빨간색/오른쪽은 파란색.
    pentile.png
    [PNG image (Unknown)]
  • [27] 다른게 아니라 저런 사선 배치를 해놓으면 실제 사선이 출력될 때 선예도가 커지는 것을 말한다. 물론 이로 인해 수직의 색상차가 일어나는 부분의 표현은 좀 불리할 수 있지만, 이걸 기막히게 빨간색과 파란색의 중간색인 초록색이 경계를 자연스레 매꿔줘 떨어지는 선예도를 사람의 착시를 이용해 자연스레 보완시킬 수 있다.
  • [28] 그래도 밝기는 전작의 230cd/m^2에서 300cd/m^2로, 30%가 넘게 향상되었다. 옵티머스 G Pro 등의 1080p 디스플레이 기종들이 350cd/m^2 정도라는 것과 AMOLED 자체의 낮은 밝기에서 보여주는 더 높은 시인성을 생각해본다면 LCD 제품들과 동등한 수준에 올라왔다. 색재현력의 경우 전작인 갤럭시 노트 II 보다 낮아졌으나, 모드에 따라서 다르긴 해도 여전히 광색역을 보여주고 있다. 점점 표준에 맞춰나가려고 하는 것으로 보인다.
  • [29] LG전자G2의 경우 글로벌 모델은 내장형 배터리를 채택했다.
  • [30] 뚫린 작은 창은 투명한 플라스틱으로 덧씌워져 있다.
  • [31] LTE Category 3. 업로드 최대 50 Mbps, 다운로드 최대 100 Mbps의 속도를 지원한다.
  • [32] 단말기 선택권의 확대라고 하는데, 솔직히 본가 갤럭시 S4와 갤럭시 S4 LTE-A는 GPU만 제외하면 별 차이 없는 제품들이다. 진짜로 단말기 선택권 확대에 기여하려 했다면 아무도 출시하지 않으려고 하는 외산 스마트폰이나 갤럭시 S4 Active 같은 특화 모델을 출시했어야 한다.
  • [33] LTE에는 기존 음성통화와 문자 메시지 전송을 담당하는 서킷망이 없기 때문에 모든 것을 데이터 패킷화 해서 수송신을 해야한다
  • [34] 과거 KT도 이 대역에서 CDMA 서비스를 했었다. 지금은 모두가 알다시피 여기서 LTE 서비스를 하고 있다.
  • [35] SK텔레콤이 CDMA 서비스를 하고 있는 대역은 800 MHz Cellular라 불리는 800 MHz 대역이다. 참고로 이 대역은 LTE에서는 여러 대역으로 찢어져서 LTE Band 5 850 MHz에 속해있다.
  • [36] 국내외를 합쳐도 오렌지와 라임 색상을 가진 갤럭시 S4는 없다. 기껏해야 악세서리인 S뷰 커버에는 존재하긴 한다.
  • [37] 주로 공급량 기준. 이는 삼성전자 뿐만이 아니라 타 회사에서 집계하는 방식으로 채택하고 있다. hTC ONE의 500만대 판매설 역시 공급량 기준.(이후에 500만대는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애플역시 공급량으로 집계한다. 이는 각국 통신사를 통해 출시를 할 경우 제조사에서는 실질적인 판매량을 집계할 수 없기 때문이다. 다만, 아이폰의 경우 몇몇 대형 통신사에서 자체적으로 판매량을 공개하고 있다.
  • [38] 다만, 패블릿이라는 제품군은 상대적으로 잘 팔리지 않는 제품군이라는 것을 생각하면 그다지 설득력 있지 않다. 단적으로 말해서 갤럭시 노트 II의 경우 동 기간 내에 갤럭시 에이스, 갤럭시 S III mini보다 판매량이 떨어진 모델이다. 잘 나갔던 한국 시장이 조금 특이한 케이스다.
  • [39] 이는 갤럭시 노트 패블릿 제품군을 그나마 팔기 위해서 삼성전자가 S 라인업에 준하는 마케팅을 펼친 결과의 부작용으로 볼 수 있다. 당장 국내만 하더라도 '노트 라인업이 진짜 플래그쉽이고 S 라인업은 그저 '''페이크라는 의견이 많은 상황이다. 때문에 이러한 해석이 나올 수 있는 것.
  • [40] 갤럭시 S 공개 - 2010년 3월 CTIA 2010, 갤럭시 S II 공개 - 2011년 2월 MWC 2011, 갤럭시 S III 공개 - 2012년 5월 삼성 모바일 언팩(자체행사), 갤럭시 S4 공개 - 2013년 3월 삼성 모바일 언팩(자체행사). 공개일과 실 출시일은 약 1~3개월 차이가 난다. 1세대 공개가 3월이고 2세대 공개가 2월인데 3세대가 그냥 특이했던거 아닌가???
  • [41] 패밀리룩이라는 의견도 있으나, 디자인이 많이 변해왔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상황에서는 그다지 받아지지 않고 있다.
  • [42] 이 때문에, 갤럭시 S4 역시 갤럭시 S III 수준의 폭락이 몇 번 이루어 진 적이 있었다.
  • [43] 삼성 KIES에서 업그레이드를 할 경우, 디바이스의 펌웨어 정보를 수정하고 난 다음에 펌웨어를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게 된다. 즉, 디바이스 내부에서는 최신 펌웨어로 인식이 된 다음이기 때문에 중간에 오류가 있어도 다시 업그레이드를 진행할 수 없게된다. 특히, 4.3 젤리빈 펌웨어의 용량이 약 6.1 GB라는 경이로운 용량인지라 하드 디스크의 용량이 부족했을 경우 가정에서는 해결을 할 수 없게된다.
  • [44] 이 소스 코드가 삼성전자 시스템 LSI 사업부에서 4분기 내로 배포되는 엑시노스 5410 HMP 작동 패치를 위해서 먼저 넣어놨다는 이야기가 있다. 아니 커널 소스는 시스템 LSI 사업부가 공급하는데 무선 사업부가 무슨 수로 HMP 소스를 넣었다는 거지??
  • [45] 기존에는 2 GHz가 넘는 클럭의 사용량은 평균 1%에도 미치지 못하였다.
  • [46] 갤럭시 노트 4의 5.0 롤리팝 업그레이드가 실시된 시기는 2015년 2월 11일이다. 한국 내수용은 하루 뒤인 2015년 2월 12일에 실시되었다.
  • [47] 갤럭시 S II의 경우 한국 내수용과 글로벌 모델의 차이가 지상파 DMB를 제외하고는 없다고 보면 되기 때문에 커스텀 롬이 바로바로 적용되었다. 갤럭시 S III의 경우 한국 내수용 LTE 모델에 글로벌 WCDMA 모델의 커스텀 롬을 컨버팅 해주는 프로그램이 나온 이후에는 커스텀 롬 적용이 쉬워졌다.
  • [48] GT-I9500은 인텔의 통신 모뎀을, SHV-E300S/K는 삼성전자 자체 통신 모뎀을 사용한다. SHV-E300L은 CDMA 지원을 위해 GT-I9505와 같은 퀄컴의 통신 모뎀을 사용한다. 또한 사운드 칩셋의 경우 GT-I9500은 울프슨의 칩셋을 사용하며 SHV-E300S/K/L은 야마하의 칩셋을 사용한다. 다행히 갤럭시 S II처럼 야마하 칩셋이 떨어지는 성능을 보이지 않는다.
  • [49] 다만 동영상 제작자의 위치는 영국인데 보여준 건 미국 오리건포틀랜드의 날씨였다. 장문을 잘못 인식한 듯.
  • [50] 잠금해제 화면 참조. 물론 기존의 물결락이라고 불리던 잠금 화면 스타일도 지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