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AHRSS

강철의 연금술사/2003년

last modified: 2015-03-25 15:29:58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1.1. 국내 방영
2. 원작과의 차이
2.1. 그림체
3. 등장인물
4. 주제가 정보


  • 원제 : 鋼の錬金術師
  • 원작 : 아라카와 히로무
  • 감독 : 미즈시마 세이지
  • 시리즈 구성 · 각본 : 아이카와 쇼
  • 캐릭터 디자인 : 이토 요시유키
  • 음악 : 오오시마 미치루
  • 애니메이션 제작 : BONES
  • 제작 : 마이니치 방송, 애니플렉스, BONES, 덴츠

1. 개요

강철의 연금술사를 원작으로 하여 제작된, 그러나 원작과는 또 다른 방향의 노선을 걸으며 2003년부터 2004년까지 방영(일본 현지 기준)한 애니메이션. TV판은 51화까지이며 극장판 《강철의 연금술사 - 샴발라를 정복하는 자》 역시 이 2003년판 애니메이션과 같은 세계관을 공유하고 있다. 강철의 연금술사 프렌차이즈 전체를 통틀어 최고의 호응을 모은, 그래서 초판 2만부의 그저 그런 판매고를 올리던 숨은 진주인 원작마저 초판 100만부를 넘는 대작으로 재발굴시킨 기념비적인 애니메이션.

원작과 동일한 제목으로 제작되고 당시 원작을 압도하는 인기를 끌었으나, 신 애니판 강철의 연금술사 FULLMETAL ALCHEMIST의 방영이 시작된 이후 구분을 위해 '2003년판', 혹은 '구 애니판'으로 불리고 있다.

당시 라제폰, 울프스 레인 등의 작품으로 서서히 이름을 떨치기 시작하던 제작사 본즈가 제작하였으며, 원작과는 또 다른 감각적인 연출, 화려한 영상미로 큰 반향을 이끌어냈다. 라르크 앙 시엘이 담당한 주제가도 극찬.

애니메이션 시청률 자체가 서서히 저하 중이던 당시 추세에서 평균 6%가 넘는 고시청률을 기록하는 쾌거를 이루어내었으며,[1] 해외에서도 대박을 터뜨려 각종 어워드를 휩쓸었다. 2015년 기준으로도 본즈 작품 중에서 가장 대중적인 성공을 거둔 작품이자 대표작을 논할 때 반드시 1순위로 거론되는 대작이다. 국내에서도 이 애니메이션을 기화로 코믹스가 한꺼번에 정발되었을 정도.

아예 기획 단계부터 원작과 별개의 이야기로 제작하기로 결정하였기에 언뜻 보기에는 비슷해도 원작과는 아예 다른 작품이라고 봐야 할 것이다. 원작자 아라카와 히로무 본인은 "원작과 완전히 같으면 굳이 애니메이션 같은 다른 미디어로 만들 이유가 없다고 생각해요." 등의 발언으로 미루어 보아 나름대로 만족하는 듯 했으나 뒤에 원작과 같은 노선으로 리메이크에 일조했다(…).

미국에서는 상당히 편집당하고도 14세 등급판정(한국의 15금에 해당)이 나 있다. 한국에선 무편집 노모자이크인데도 12금.[2][3]


여담으로 이 구 애니판의 1기 오프닝 メリッサ(멜리사)가 '하가렌하면 떠오르는 곡'으로서 굉장히 유명하다. 특히 저 에드워드의 오토메일과 "키미노 테데 키리사이테"로 시작하는 오프닝은 원작이 아닌 2003년 애니판으로 강철의 연금술사를 처음 접한 팬들에게 있어 이 작품의 첫인상이다. 그 인상이 어찌나 강렬한지, 신판 애니 1화 감상을 시작할 때 아닐 거 알면서도 내심 멜리사가 나올 걸 기대했다는 팬들이 많을 정도이다. 아티스트는 포르노 그라피티. 최고의 애니메이션 오프닝을 논할 때 빠지면 섭한 명곡이다.


홍콩에선 TVB에서 방송했는데, TVB판 오프닝은 다른의미에서의 명곡이 되어 버렸다.# 광동어판 곡명은 불사전설(不死傳說). 물론 가사와 곡명만 광동어로 바꾼 것일 뿐, 원곡과 음악은 동일하다.

ASIAN KUNG-FU GENERATIONリライト(리라이트) 역시 이 애니메이션의 오프닝곡으로서 대단한 인기를 끌었다. 2007년 미국 뉴욕에서 개최됐던 아메리칸 아니메 어워드에서는 베스트 오프닝 테마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밴드 최대의 히트곡으로 아직까지도 인기가 있는지라 보컬인 고토 마사후미가 2014년 10월, 자신의 트위터에 '이제 리라이트 말고 다른 곡도 좀 들어달라'는 트윗을 남겼을 정도(…).

1.1. 국내 방영

국내에서는 애니원TV챔프TV에서 방영되었다. 특히 챔프의 경우 개국과 동시에 틀어준 애니메이션이기도 하다[4]. 더빙 퀄리티 자체는 크게 나무랄 곳이 없지만 자문자답 수준의 중복 캐스팅이 너무 심해서 성우 갤러리에서는 중복 캐스팅을 논할 때 반드시 빠지지 않고 까이는 애니 중 하나가 되었다. 범인은 김정규 서정은 PD가 맡은 강철의 연금술사 BROTHERHOOD에서는 그나마 이런 점이 상당히 개선되었다.

그밖에 관련 일화로는 PD가 박로미쿠기미야 리에대체할 성우를 찾기 힘들어 자막 방영까지 고려했더라는 망언 또한 전해진다. 당연히 해당 발언은 엄청나게 까였다. 하지만 에드워드 엘릭 역으로 손정아가, 알폰스 엘릭 역으로 윤미나가 캐스팅되었고 상당히 호평을 받았다.

특이하게 일본 TV방영시 스폰서 화면이 예고편 뒤에 방송되었다. 물론 실제 스폰서 자막은 없이 영상만. 오프닝과 엔딩 곡은 번안하지 않고 건담 시드에 적용된 삼중자막을 탑재했다.

2. 원작과의 차이

위에서 기술했듯 원작에서 기본 설정만을 차용한 독자 노선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는 탓에 캐릭터 성격, 플롯, 설정, 전개가 큰 폭으로 변경되었다. 초반 전개는 원작과 비교적 유사하지만[5] 원작과 차별되는 노선을 선보였고, 특히 그리드의 등장을 기점으로 본격적으로 다른 스토리를 달리게 되는데, 이는 당시 코믹스가 한창 연재 중이었기 때문이다. 당시 원작 진행 상태는 6권 정도 분량이었다.[6]

그런데 원작자인 아라카와 히로무는 자신이 생각한 원작의 결말과 주요 설정을 애니 제작진에게 귀띔해주었고, 그래서인지 서로 다른 스토리로 가면서도 원작을 알고 보면 재해석이 된 것을 군데군데 느낄 수 있다.[7]

비극과 유머를 혼용한 원작과 달리, 부조리극과 페이소스적인 감성을 시종일관 밀어붙여 소년만화 지향인 원작보다 전개가 어둡다고 평가된다. 이는 성인 수요층을 노렸음을 짐작 가능한 부분. 완전히 상이한 분위기와 해석에 특유의 열린 결말까지 더해져 당시 '원작 지지파'와 '애니 지지파'로 팬덤이 양분되는 결과를 불러왔다. 이런 와중에 리메이크작인 2009년작 강철의 연금술사 FULLMETAL ALCHEMIST가 제작되면서 팬덤의 분화가 재점화되기도 했다. 물론 양 작품의 색다른 면을 패러렐 월드처럼 모두 즐기는 팬층도 있다.

특히 뚜렷한 각색은 바로 엘릭 형제의 마더 컴플렉스가 2003년판에서 극대화 된 것이다. 물론 원작에서도 어머니에 대한 갈망이 두 사람의 비극의 원인이었지만 인체연성 이후부터는 윈리와 피나코 등의 노력으로 극복하여 크게 부각되지 않은 반면, 2003년 판에서는 눈 앞에 같은 모습의 등장인물이 나타나는 관계로 끊임없이 갈등을 유발한다. 여러 부분에서 어머니에 대한 기억이 발목을 잡거나, 조금이라도 모성애가 느껴지는 부분에서 트리샤를 떠올리기도 한다. 같은 맥락으로 로이 머스탱의 이슈발에 대한 PTSD도 각색되었는데, 이를 부각하기 위해 원작에서는 다른 인물이 저지른 록벨 부부 살해범이라는 죄명을 뒤집어 썼다. 이로 인해 로이에 대한 윈리의 입장도 보다 입체화시켰다. 반면 스카-윈리 관계 소멸

전반적으로 원작이 거대한 '절대 악'을 상정해두고 그것을 다같이 힘을 모아 무찌름으로써 모든 것을 해결하는 소년만화의 왕도적인 전개라면, 2003년판은 페러렐 월드라는 다중세계 속에서 인간의 '내면적인 악'과 맞서며 저마다 심리적 갈등과 그것을 극복하는 과정을 그렸다고 할 수 있다. 그럼에도 호문쿨루스 발생 원리와 그로 인한 약점, 최종보스인 단테의 정체 등 오리지날 설정이 원작보다 더 소년만화적인 면도 있기에 소년 시청자들에게도 소구할 수 있는 측면도 있다.

원작에서 등가교환의 철학인 "사람은 희생 없이 아무것도 얻을 수 없다. 무언가를 얻기 위해서는 동등한 대가를 치러야 한다. 이것이 연금술의 등가교환의 원리다. 그때의 우리는 그것이 세상의 진실이라고 믿었다."에서 그때의 우리는 그것이 세상의 진실이라고 믿었다 라는 대목이 꽤 의미심장하다. 원작의 경우 등가교환 법칙은 유지되고[8] 그것을 넘어설 수 있는 가능성을 찾아 떠나는 이상적인 결말임에 반해, 2003년판은 단테의 대사를 통해 "같은 대가를 지불해도 같은 것을 얻을 수 있다고는 할 수 없잖아"라며 등가교환을 부정한 뒤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력해야 한다"는 다소 현실적인 결말을 이끌어냈다. 그러나 후반부와 결말에 대해서는 작가 본인이 직접 대략적인 플롯에 관여했다고 하며, 이 때문에 연금술을 포기하고 자신의 힘으로 살아간다든가, 알폰스가 등가교환을 통해 부활한다든가, 기차여행을 떠나는 전개 등이 실제 만화책 결말과 매우 흡사하다.

평균 시청률의 경우 6.06%로 2009년 리메이크판의 평균 3.33%보다 높으며 dvd 판매량도 03년 판이 더 많다. 물론 이것으로 03년판이 09년판보다 우월하다 보지 말자저 논리로 간다면 시뎅은 엄청난 명작이라는 얘기다 나노하가 부들부들 거립니다 애시당초 흥행만으로 작품성을 따진다는게 말이 되냐03년 판의 경우 강철 인기몰이의 초반대였다는 것과 선발 주자라 비교할 만한 거리도 없었고 선점 효과 및 건담 시드 종영 직후 방영되는 등 조건이 09년때 보다 훨씬 좋았다는 것을 감안해야 하며 09년 판도 시청자들에게 대호평을 받았으며 본즈 역대 애니메이션 판매량으로도 09년 판이 03년판, 흑의 계약자 2기에 이어 3위이다.

DVD는 이후 전편 2박스, 다시 1박스로 계속 리패키징되어 꾸준히 식지 않는 판매고를 자랑하기도 했고[9] 극장판은 블루레이로도 한일 양국 모두 출시되었다. 근데 우리말 더빙은 수록되있지 않아 많은 원성을 샀다.

2014년 10월 29일, 블루레이로 발매되었다. 가격은 37800엔.

2.1. 그림체

원작 및 2009년판 애니메이션과는 그림체 차이가 비교적 큰 편이다. 특히 눈 그리는 기법과 턱선의 표현에서 차이를 보인다. 원작과 2009년판 애니에서는 대다수의 캐릭터들의 눈 아래쪽 선을 거의 생략하듯 그리는 편이며, 턱선은 실제 사람처럼 평평한 편이다. 반면 2003년판 애니는 눈 아래쪽 선이 별로 생략되지 않고 완전히 그리는 편이며 턱선도 비교적 뾰족한 편. 전체적인 캐릭터 인상은 2003년판이 좀더 곱상한 편에 가깝고, 원작이나 2009년판은 다소 마초스러운 편이다.

4. 주제가 정보

youtube(WWAZGbeg1kI)
주제가 모음. 순서대로 멜리사 - 지울 수 없는 죄 - READY STEADY GO - 문의 저편으로 - UNDO - Motherland - Rewrite - I Will

OP ED
1기 멜리사[10]
(2~13화)
『지울 수 없는 죄』
(2~13화)
원제 メリッサ 消せない罪
작사 신도 하루이치 키타데 나나
작곡 ak.homma 니시카와 스스무
편곡 ak.homma,
포르노 그라피티
니시카와 스스무
가수 포르노 그라피티 키타데 나나
2기 『READY STEADY GO』
(14~25화)
『문의 저편으로』
(14~25화)
원제 扉の向こうへ
작사 hyde YeLLOW Generation
작곡 tetsu 모리모토 코스케
편곡 L'Arc~en~Ciel,
오카노 하지메
나가오카 나리츠구
가수 L'Arc~en~Ciel YeLLOW Generation
3기 『UNDO』
(26~41화)
『Motherland』
(26~41화)
작사 이시카와 히로야 H.U.B.
작곡 이시카와 히로야 YANAGIMAN
편곡 야요시 준지 마츠바라 켄
가수 COOL JOKE Crystal Kay
4기 『Rewrite』
(42~51화)
『I Will』
(42~50화)
원제 リライト
작사 고토 마사후미 후지바야시 쇼코
작곡 고토 마사후미 스즈키 테츠히코,
소가와 토모지
편곡 ASIAN KUNG-FU GENERATION 하라다 타쿠야
가수 ASIAN KUNG-FU GENERATION Sowelu

----
  • [1] 시간대도 꽤 좋았던 것이 이 작품이 작품성이야 어찌되었든 상당한 인기를 끈 건담 시드의 종영후 그 시간대를 이어받았다.
  • [2] 그러나 이후에 방영한 강철의 연금술사 BROTHERHOOD는 편집판은 15세, 무삭제판은 19세 판정을 받았다. 그나마도 무삭제판은 모자이크가 여전히 남아있다. 어쩔수밖에 없는게 그동안 심의가 꽤 엄격해졌기 때문.
  • [3] 당시엔 심의가 꽤 느슨해서 무편집으로 12금 판정을 받긴 하였지만 이 작품을 본 사람들은 다 알듯이 12살이 보기엔 너무 어둡다(...)
  • [4] 애니원에서 첫방송될 때 편성이 자정에 잡혔는데, 중간에 챔프가 개국했을때 케이블 채널 전환이 0시에 전환된 관계로 벌어진 일이다. 이후 종방때까지 같은 시간대로 편성되었다.
  • [5] 다만 원작에 비해 초반 상당 분량을 옴니버스적으로 끌어나간다. 즉 엘릭형제가 군부와 엮이지 않고 개별적으로 활약한 '로드 무비'적 요소를 더 많이 노출한 편.
  • [6] 다만 그렇다고 간혹 착각하는 것처럼 애니를 방영하다가 분량이 부족해져서 졸속으로 방향을 튼 것은 아니다. 1화가 방영되기 전에 제작의도 등을 설명한 0화에서도 나오는 내용이지만 처음부터 2003년도 애니는 원작과 다른 결말로 끝맺기로 정해져 있었다. 그래서 원작에서 초반에 깔았던 복선도 수정되었는데, 일례로 제물이라는 용어가 애니에선 등장하지 않는 것, 스카의 팔의 능력에 대한 묘사 등이 원작과 차이를 보인다.
  • [7] 구 애니판의 최종보스인 단테의 경우 설정이나 호엔하임과의 관계는 원작의 최종보스인 플라스크 속의 난쟁이와도 비슷한 면이 있다.
  • [8] 특히 최초 인체연성 결과가 그 자리에 있던 알폰스 엘릭의 혼을 재료로 한 인간이었다는 점도 등가교환을 시종일관 염두에 두었다는 증거이다.
  • [9] 참고로 국내 출시된 예전 DVD판은 그 흔한 덤핑조차 거의 하지 않았음에도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일찌감치 매진되어 팬들을 안타깝게 만들 정도였다. 다행히 국내에서도 보급판 박스 패키지로 재출시됐다.
  • [10] 1화는 오프닝이 없으며, 엔딩에 멜리사가 쓰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