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감시 군주

last modified: 2015-12-02 16:24:31 Contributors

스타크래프트 2 저그의 유닛, 건물
부화장
larva.jpg
[JPG image (Unknown)]
drone.jpg
[JPG image (Unknown)]
overload.jpg
[JPG image (Unknown)]
zergling.jpg
[JPG image (Unknown)]
queen.jpg
[JPG image (Unknown)]
roach.JPEG
[JPEG image (Unknown)]
baneling.jpg
[JPG image (Unknown)]
애벌레 일벌레 대군주 저글링 여왕 바퀴 맹독충
번식지
overseer.jpg
[JPG image (Unknown)]
hydralisk.jpg
[JPG image (Unknown)]
mutalisk.png
[PNG image (Unknown)]
corruptor.jpg
[JPG image (Unknown)]
infestor.png
[PNG image (Unknown)]
swarmhost.jpg
[JPG image (Unknown)]
감시 군주 히드라리스크 뮤탈리스크 타락귀 감염충 군단 숙주
군락
viper.jpg
[JPG image (Unknown)]
broodload.jpg
[JPG image (Unknown)]
ultralisk.jpg
[JPG image (Unknown)]
살모사 무리 군주 울트라리스크
소환 유닛
broodling.jpg
[JPG image (Unknown)]
changeling.jpg
[JPG image (Unknown)]
infestedterran.jpg
[JPG image (Unknown)]
locast.jpg
[JPG image (Unknown)]
공생충 변신수 감염된 테란 식충
기타 건물들 추출장 산란못 진화장 바퀴 소굴 맹독충 둥지 가시 촉수 포자 촉수
둥지탑 히드라리스크 굴 감염 구덩이 땅굴망 땅굴벌레 거대 둥지탑 울트라리스크 동굴
캠페인, 기타 유닛 및 건물 갈귀 무리 수호군주 거대괴수 수호군주 포식귀 가시지옥 오메가리스크
브루탈리스크 피갈리스크 변형체 추적 도살자 파멸충 바이로파지 관통 군체


Overseer. 스타크래프트2에 등장하는 저그 유닛. 대군주진화 형태이다.

250.jpeg
[JPEG image (Unknown)]


감시 군주는 2차 대전쟁 때 발견된 유전적으로 변형된 대군주로서 극도로 민감한 망막이 달린 진화된 시각 기관을 갖추고 있다. 감시 군주의 눈은 반복적인 과정을 겪으며 게속해서 발전 주기마다 시각적인 진화를 이룩해 왔다.

저그는 미세한 움직임과 진보된 은폐 기술을 간파하는 데 집착했으며, 감시 군주는 최근에 이뤄진 이러한 진화를 통해 지하에 잠복해 있거나 은폐하여 숨어 있는 모든 적 유닛을 찾아낼 수 있는 능력을 얻는 대신 아군 수송 능력을 잃어버리게 되었다.

또한 감시 군주는 다양한 능력을 지니고 있다. 이 능력은 두 가지로 적의 구조물에 뿌려 일시적으로 기능을 마비시키는 오염 능력과 처음 눈에 마주친 적 개체와 똑같이 자신의 몸과 색깔을 바꾸며 적의 종족에 따라 다르게 변신하는 잠입용 생명체인 변신수를 생성하는 능력이다. 감시 군주의 이러한 능력들 중에서 가장 골치아픈 능력은 저그, 테란, 프로토스 각 종족을 모방할 수 있는 잠입용 생명체인 변신수를 낳거나 운반할 수 있다는 능력이 아닐까.

00:09에 방귀소리가 들린다


비용 광물 50 / 베스핀 가스 50[1] 생명력 200
방어력 1[2] 특성 중장갑/생체
시야 11 이동 속도 1.87 -> 3.375[3]
변이 모체 대군주 요구사항 번식지, 혹은 군락
변이 시간 17초 변이 단축키 V
에너지 200(변이 직후 50) 능력 탐지기, 오염, 변신수

번식지 단계에서 대군주가 변태할 수 있으며 감시 군주로 변태하면 대군주로서 가지고 있는 수송 기능이나 점막을 깔 수 있는 기술을 사용할 수 없지만 탐지기가 된다. 밥통(…)은 여전히 제공한다. 그래서 털리면 피눈물 난다.

감시 군주가 추가되어인지 전작의 대군주가 배우던 시야 증가 업그레이드가 사라졌다.

능력답게 시각 기관이 극도로 발달한 걸 표현하려는 노력의 일환인지 온몸 곳곳에 눈이 붙어 있다. 하지만 정작 얼굴엔 눈이 없는데, 대신 달린 더듬이를 이용해 대기의 미세한 진동과 시공간의 왜곡을 감지하는 모양이다.

가격이 대군주 값을 포함해 150/50[4]이고 밥통도 지원하므로 하나라도 잃어버리면 꽤나 아프지만 속도 업그레이드를 마치면 모든 탐지기 중 가장 빠른 이동 속도를 가지게 되며, 변신수는 성능이 아주 좋다고는 못 해도 어떻게든 집어넣을 수만 있으면 본전은 건지고, 오염도 정말 필요한 순간(밴시거신 나오는 타이밍 늦추기 등)에는 구세주 같은 기술이라 몸값은 하는 유닛.

관측선이 은밀함 중시, 밤까마귀가 전투력 중시라면 이 녀석은 보조 역할 중시. 괜히 영어 이름이 오버시어(Overseer)가 아니다. 실제로는 일종의 이동식 지휘 사령부에 해당하는 유닛.

값이 비싸긴 해도 역시 저그답게 필요한 순간에는 여러 기가 동시에 변태 가능하므로 탐지기만 잡아 버리고 은폐 유닛으로 승부를 치는 전술에는 비교적 유연하게 대응 가능.

정지하고 있을 때 최대 시야 범위가 늘어나며 이동 시에는 범위가 줄어든다. 단 탐지 범위는 변하지 않는다.

에너지를 소비해서 변신수를 생산할 수 있다. 상대 병력 구성에 해병이나 광전사, 저글링이 거의 끼어 있지 않다면 100% 걸려서 순삭당하고 대놓고 질러도 뻔히 눈에 띄어 버리긴 해도 잘 집어넣으면 생각만큼 잘 걸리진 않는 유닛.

베타 13번 패치에서 타락귀가 가졌던 '타락' 능력의 로컬라이징(…)판 기술인 적 건물 오염(사거리 3)을 받았고, 감염충이 가지고 있던 감염된 테란을 대신 생산할 수 있기도 했으나 베타 패치 16 이후로 감염된 테란 생산은 원 주인에게 돌아갔고 정식판 발매 때까지 유지. 따라서 현재는 건물 오염 능력(30초 동안 대상 구조물은 생산/업글 정지)과 변신수 생성 능력을 가지고 있다.

저저전에서 감시 군주 러쉬라는 독특한 전술이 개발되어 가끔 쓰이고 있다. 부화장에 오염을 걸어 주면 애벌레도 생성되지 않고 여왕의 생산도 멈추기 때문에 1부화장으로는 건물을 짓는 행위 이외에는 아예 돈을 쓸 수가 없는 멍텅구리 상태가 되기 때문이다. 패치 이전 오염의 소비 에너지는 75인데, 이 때에는 감군이 네 마리 있으면 한 대상을 상대로 오염을 무한정 계속 걸어 줄 수 있었다. 이쪽이 먼저 빠른 번식지를 올리고 상대방이 번식지를 가는 도중에 저글링을 좀 무리하게 난입시켜 여왕을 죽이고 이후엔 감군 넷으로 무한 오염을 걸면 된다. 당하는 입장에선 일단 애벌레 생산이 되지 않으므로 당한 다음 히드라리스크 굴을 지어 히드라로 물리치는 것은 무리고, 진화실을 지어 포자 촉수를 도배하는 수밖에 없다. 그렇다고 감군 러시가 저저전의 무슨 만병통치약이 되는 것은 아니고, 당하는 입장에서 첫 번째 오염을 걸러 오는 것을 보고 즉시 올인 러시를 가면 그대로 이겨 버리는 경우도 종종 나왔었다.

오염은 건설 중인 구조물이나 변이 중인 번식지등에도 걸 수 있는데 이 때엔 건설이나 업그레이드가 30초 동안 정지하는 것은 아니고 일단 진행 바는 계속 진행이 되는데 오염이 지속되는 동안은 건설/변이 완료가 되지 않는다. 이런 식으로 진행바가 완성에 한없이 가까운 상태까지 차오른 다음, 오염이 풀리는 순간 건설/변이가 완료되므로 계속 지연시키고 싶다면 오염이 풀리기 전에 새로 오염을 걸어 주어야 한다. 따라서 한정된 에너지로 건설을 최대한 지연시키고 싶다면 체력을 유심히 보고 가급적 완성 직전에 오염을 걸어 주는 것이 좋다.

속도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은 감시 군주는 별로 빠른 편이 아니기 때문에 바이킹, 뮤탈리스크, 불사조에게 쫓기기라도 하면 그냥 버리자. 시간을 1초라도 아껴야 하는 저그의 입장상 상대 스타팅 근처에 대군주를 미리 보내 놓고 번식지가 완성되면 감시 군주 생성-> 이후 상대 본진 근처를 계속 왔다갔다하며 변신수 투척/오염 등의 활동을 하는 감시 군주의 역할을 감안하면 한두 마리 잃는 건 어쩔 수 없긴 하다.

1.4.0 PTR 패치로 변태 비용이 광물 50/ 베스핀 가스 50으로 줄어들었다. 대신 오염에 소모되는 에너지가 125로 증가했다. 생산하긴 더 좋아졌지만 대신 오염으로 상대를 괴롭혀 주긴 애매해진 상황. 이 패치는 저저전에서 감군 러시를 방지하기 위해 이뤄졌다고 하지만 저그 유저들은 테저전, 저프전이나 생각하지 왜??라는 의견을 주로 보이고 있다.

프로토스전에는 적진에 한두 마리만 보내는 게 아니라 전장 곳곳의 대군주 1~2줄 정도를 아예 감시 군주로 만드는 게 추세인데 감시 군주가 많아야 모선의 은폐장 앞에서 자유롭고 관측선을 보이는 족족 끊어 줄 수 있고 변신수는 존재 자체가 손이 꼬이게 만드는 효과를 주고 프로토스의 병력이 어딨는지를 알아챌 수도 있다.

군단의 심장에서는 살모사가 아군에게 탐지 기능을 부여해 준다는 기술이 들어와서 삭제당했던 시절도 잠깐 있었다. 그러나 곧 살모사를 순수 마법 유닛으로만 활용하는 식으로 대체함으로써 군단의 심장에서도 무사히 출전하게 됐다. 이 때 감시 군주의 삭제 때문에 다시 돌아오기 전까지 저그 유저들의 원성이 자자했었다.[5]

그리고 캠페인에서는 적군이 은폐 유닛을 생산하지 않으므로 갈귀, 수호군주, 타락귀와 마찬가지로 조종할 수 없다. 그 대신 자가라의 무리에서 등장은 한다.여기서 케리건이 게으른 것을 알 수 있다. 감시 군주 정수를 채취할 수 있었는데 채취하지 않고 그냥 가다니

블리자드는 이 유닛에 대한 대우가 좋지 못한 듯 보인다. 첫번째로 살모사가 군단의 심장 베타 도중 등장했을 시, 감시 군주가 삭제가 예정될 뻔했고, 캠페인에선 위에 보시다시피 아예 조종 불가능하다. 또한 이 좋지 않은 처우는 공허의 유산에서도 계속되는데, 감시 군주가 적으로는 등장하지만, 에필로그에서 조차 기어이 뽑아볼 수 없다. 그렇지만 협동전에서는 무사히 등장한다.
----
  • [1] 여기에 대군주 한 기를 생산하는 데 드는 광물 100을 더하면 총 비용은 광물 150 / 베스핀 가스 50이 된다.
  • [2] 비행체 갑피 업그레이드마다 +1-> 최대 4
  • [3] 부화장이나 번식지, 군락에서 '기낭 갑피' 업그레이드 이후. 광물 100 / 베스핀 가스 100이 소모되며 연구 시간은 60초. 이 업그레이드를 하기 위해선 번식지, 혹은 군락이 필요하다.
  • [4] 1.4.0 PTR 패치 이전엔 가스가 100이었다!
  • [5] 그도 그럴 것이 감시 군주는 번식지 테크이지만 살모사는 군락 테크였기 때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