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가고일(엘더스크롤 시리즈)

last modified: 2014-10-06 23:11:19 Contributors

엘더스크롤 5: 스카이림, 그 중에서도 DLC 던가드에서 처음 등장한 몬스터로, 기본적인 특징은 여느 다른 판타지에서 나오는 가고일과 다르지 않다. 석상인 척 흉내를 내고 있다가 갑작스럽게 습격을 해오는 패턴이나, 뿔과 한쌍의 박쥐 날개가 달려있어 일반적으로 '악마'라고 부를 수 있을 법한 외관을 갖고있다는 것 등.

다만 대부분의 판타지에서는 '특이한 특징을 갖고있지만 어쨌든 간에 생물은 생물'이라고 여겨지는 반면에 스카이림에서는 마법사들이 특정 절차를 거쳐 제작하는 마법 생물로, 일종의 골렘일 뿐 생물체가 아니다. 설정 상의 설명을 보면 실력이 있는 마법사라면 누구나 만들 수 있는 창조물인 듯 하지만 게임 상에서는 뱀파이어에게만 관련되어 등장한다. 플레이어의 경우 볼키하 뱀파이어 진영을 선택하거나 던가드 진영을 선택한 뒤라도 메인 퀘스트를 완료한 뒤 뱀파이어 로드의 힘을 얻고 나면 수련에 따라 일정 수의 가고일을 소환하는 마법을 배울 수 있게 된다.

플레이어의 레벨에 따라 몇 가지 바리에이션이 등장하며(일반 가고일 -> 가고일 브루트 -> 가고일 센티넬) 다소 둥실한 외모에 비해 빠른 움직임을 보여주는데다 타격한 대상의 생명력을 흡수하는 능력(각 가고일 등급에 따라 5, 12, 16 포인트 씩 생명력을 흡수)에 물리 공격에 대한 약간의 내성까지 갖고 있는 몬스터. 거기에 덧붙여 어떠한 독이나 마비도 통하지 않는다. 죽일 경우 골렘이라는 설정 탓인지 반드시 특정 광물이나 보석들과 함께 소울젬을 얻을 수 있다.

하지만 맷집이 강한 것에 비해 생각보다 공격력은 보잘 것 없는데다 마법에 관해서는 스스로 마법을 쓰지도 못하고, 마법 저항력도 전혀 갖고있지 않아 상당히 무능력하기 때문에 그렇게까지 위협적인 상대는 아닌 편이다. 설령 물리 타격 위주로 캐릭터를 육성한 플레이어라고 할 지라도 속성 데미지 인첸트가 부여된 무기 하나만 있어도 어떻게든 썰어버릴 수 있을 정도(...). 그나마 캐릭터가 뱀파이어 로드 상태일 때 소환하는 가고일들의 경우 훌륭한 고기방패 역할을 수행하면서 버텨주기 때문에 쓸만한 편이다.

던가드 메인 퀘스트 중에서는 볼키하 팩션을 선택했을 경우, 발레리카의 연구실을 찾아가는 와중에 끝도 없이 밀어닥치는 가고일들과 마주할 수 있다. 찾아가는 길이 그렇게 길지 않은 편임에도 스무마리 내외의 가고일들이 3-4마리씩 빽빽하게 계속 튀어나온다.

그 외에도 볼키하 성 외부, 내부의 석상 형태의 가고일들도 상황에 따라 실제 가고일로 변화하여 플레이어를 공격해온다. 대표적으로 플레이어가 던가드 팩션의 손을 들어준 상태에서 마지막 퀘스트로 볼키하 성에 다른 맴버들과 함께 볼키하 성에 쳐들어올 때의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