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last modified: 2015-03-05 19:37:31 Contributors

Contents

1. 한글 자모의 첫번째
2. 축약어로써 사용되는 ㄱ


1. 한글 자모의 첫번째

한글 자음
한글 자모의 첫 번째 글자. 기역이라고 읽는다. 이렇게 읽는 이유는 훈몽자회 항목을 참고. 저는 기역을 좋아합니다. 북한에서는 기윽으로 읽는다. 어두에서는 혓바닥을 입천장에 붙이고 빵 하고 터뜨리나 기식이 약한 무성 연구개 파열음 ([ɡ̊])이며, 어중에서 모음이나 ㅁㄴㅇㄹ 뒤에 후속할 경우는 유성음으로 변이하여 ([ɡ])가 된다. 종성으로 쓰일 때에는 뒤에 모음이나 ㅁㄴㅇㄹ가 후속하지 않을 때 내파음인 ([])의 음가를 가지며, 비음 앞에서는 자음동화로 인하여 ([ŋ])의 음가를 가진다.

훈민정음의 창제 원리에서 획 하나를 더하면 이 된다.

된소리로는 이 있으며 이걸 쌍기역이라고 부른다. 목젖으로 콧길을 막고 혀뿌리로 연구개를 막았다가 세게 터뜨려 내는 연구개 파열음이다. 북한에서는 된기윽으로 부른다. 조선어 신철자법 제정 당시에는 끼윾으로 불렀다.

놓고 기역 자도 모른다는 속담이 있다. 비슷한 말은 목불식정(目不識丁).

서태지 솔로 2집에 'ㄱ나니?'라는 곡이 실려 있다.ㄴ

세븐 갤러리에서는 숫자 7을 못 뽑아내면 이 글자를 7로 치환해서 턴다(…). 세븐 갤러리/털린 이유 항목에서 풀어쓰기로 된 부분을 자세히 보자.

한글 자모의 첫 번째라 카카오톡같은 메신저에서 이름 앞에 ㄱ를 넣으면 맨 첫 번째로 나온다. 물론, 실질적으로는 ㄱ보다 앞에 있는 글자가 많으므로(...) 확실한 방법은 아니다.[1]
예) "홍길동" → "ㄱ홍길동"

2. 축약어로써 사용되는 ㄱ

주로 게임상에서 자주 쓰이는 '(go)'의 준말로, 준비가 되었으니 시작하라는 알림 혹은 재촉의 의미로 사용된다. 일반적으로 2개를 붙여서 'ㄱㄱ'의 형태로 자주 사용된다. 가끔 채팅창에 'ㄱ'하나만으로 도배를 하는 사람들이 있다!

예시)1
A: 모두 준비되었나요?
B: ㄱㄱ

예시)2
A: 모두 준ㅂ..
B:ㄱ
B:ㄱ
B:ㄱ
B:ㄱ
B:ㄱ
(...)

----